대전시교육청 “소외이웃과 함께하는 행복한 추석명절”
대전시교육청 “소외이웃과 함께하는 행복한 추석명절”
설동호 교육감, 14일 신생원, 실버랜드. 용문사회복지관 등 위문
  • 남현우 기자
  • 승인 2018.09.14 15: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대전시교육청) 설동호 대전시교육감이 추석 명절을 맞아 14일 신생원, 실버랜드, 용문종합사회복지관 등을 방문해 장애인과 노인들을 위문, 격려했다.
(사진제공=대전시교육청) 설동호 대전시교육감이 추석 명절을 맞아 14일 신생원, 실버랜드, 용문종합사회복지관 등을 방문해 장애인과 노인들을 위문, 격려했다.

[굿모닝충청 남현우 기자] 설동호 교육감을 비롯한 대전시교육청 관계자들이 추석을 맞아 어려운 이웃에 따뜻한 정을 나눈다.

대전시교육청은 오는 20일까지 추석 명절을 맞아 아동, 노인, 장애인 시설 등 사회복지시설을 방문해 위문품을 전달하고 이웃사랑 나눔을 실천한다고 14일 밝혔다.

행복한 명절을 만들기 위해 매년 사회복지시설을 방문해 소외된 이웃과 함께하고 있는 시교육청은 이번 추석명절에 특별히 장애 가정을 직접 돕기 위해 사회복지시설에 위탁해 위문품을 전달한다고 전했다.

설동호 교육감은 14일 신생원과 실버랜드, 용문종합사회복지관을 방문해 시설 관계자들을 격려하고, 장애인, 노인들과 나눔의 시간을 보냈다. 설 교육감은 “모두가 함께 하는 행복한 추석명절이 되도록 나눔문화 확산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대전교육청 한병국 총무과장은 “앞으로도 이웃사랑을 몸소 실천하는 따뜻한 교육청으로 자리매김하기 위해 지역사회 나눔 문화를 꾸준히 확산시키고 사회복지시설 및 소외계층 위문 등 사회공헌활동을 꾸준히 진행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