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승호 대전시의원 “청각장애인 문자통역 지원” 촉구
우승호 대전시의원 “청각장애인 문자통역 지원” 촉구
  • 황해동 기자
  • 승인 2018.09.25 14: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승호 대전시의원
우승호 대전시의원

[굿모닝충청 황해동 기자] 우승호 대전시의원이 청각장애인 문자통역 지원 대책 마련을 촉구했다.

우 의원은 지난 20일 제239회 제1차 정례회 제2차 본회의 5분 발언을 통해 “청각장애인들의 소통 단절은 사회로부터의 고립을 뜻한다”며 문자통역 지원 대책 필요성을 강조했다.

그는 “우리나라에서 청각장애인에게 제공하는 의사소통 지원 방법은 수화 한 가지 방법에 집중돼 있다”라고 지적하고, “이제 청각장애인도 4차 산업혁명 시대에 맞는 문자통역 소통 방법을 통해 차별받지 않고 필요한 정보를 제공받을 권리가 있다”라고 말했다.

우 의원은 “대전시는 각종 행사 및 회의에 참여하는 청각장애인을, 대전시교육청은 통합교육을 받는 청각장애 학생의 교육환경 조성을 적극 지원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