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급 수입차만 골라 훔친 간 큰 10대들 '덜미'
고급 수입차만 골라 훔친 간 큰 10대들 '덜미'
서산경찰서, 정비업소에 침입 16대 훔친 5명 검거하고 이중 2명 구속…"여죄 수사"
  • 김갑수 기자
  • 승인 2018.11.05 10: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산경찰서는 대전과 충남지역을 돌아다니며 야간에 정비업소에 침입, 벤츠 등 고급 수입차 16대를 훔친 10대 피의자 5명을 검거하고 이들 중 2명을 구속했다. (서산경찰서 제공 CCTV 영상 캡쳐)
서산경찰서는 대전과 충남지역을 돌아다니며 야간에 정비업소에 침입, 벤츠 등 고급 수입차 16대를 훔친 10대 피의자 5명을 검거하고 이들 중 2명을 구속했다. (서산경찰서 제공 CCTV 영상 캡쳐)

[굿모닝충청 서산=김갑수 기자] 서산경찰서는 대전과 충남지역을 돌아다니며 야간에 정비업소에 침입, 벤츠 등 고급 수입차 16대를 훔친 10대 피의자 5명을 검거하고 이들 중 2명을 구속했다.

5일 경찰에 따르면 고교 동창생인 이들은 지난 9월 말부터 10월 말까지 서산과 당진, 보령, 천안, 대전 일대를 돌아다니며 정비업소에 침입, 수리를 위해 맡긴 벤츠, BMW, 아우디 등 16대를 절취한 혐의를 받고 있다.

조사 결과 이들은 고객들이 맡긴 차량에 스마트키를 넣어 놓고 있다는 사실을 미리 알고 이 같은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드러났다.

이들은 특히 형사들이 잠복에 이용하는 차량 번호를 미리 숙지하고, 범행 전 해당 차량이 있는지를 확인하는 등 치밀함을 보였던 것으로 확인됐다.

또한 도주 중 도로에 설치된 CCTV에 찍히지 않기 위해 중앙선을 넘나들며 운행하고, 도난차량 번호 인식을 피하기 위해 차량을 수시로 절취했다는 게 경찰의 설명이다.

기존의 차량은 도로변에 버린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 관계자는 “유사 범죄를 예방하기 위해 정비업소 업주를 상대로 CCTV와 경보장치 설치 등을 안내하고 여죄를 수사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