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양대병원 이가현 교수, 대한안과학회 우수논문상 수상
건양대병원 이가현 교수, 대한안과학회 우수논문상 수상
‘부비동염을 동반한 특발안와염 임상양상’ 연구
  • 남현우 기자
  • 승인 2018.11.07 13: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건양대병원) 이가현 안과 교수
(사진제공=건양대병원) 이가현 안과 교수

[굿모닝충청 남현우 기자] 건양대병원 이가현 안과 교수가 지난 3일 서울 코엑스에서 열린 제 120차 대한안과학회 학술대회에서 ‘태준안과논문우수상’을 수상했다고 7일 밝혔다.

태준안과논문상은 대한안과학회에 발표한 논문 중 연구내용이 우수한 전문의에게 수여되는 상으로, 이 교수는 ‘코곁굴염이 동반된 특발안와염의 임상양상’이라는 연구로 우수상을 받았다.

이 교수는 지난 2009년부터 2016년까지 특발안와염으로 내원한 101명의 환자의 데이터를 분석해 코곁굴염을 동반한 환자의 경우 통증이 더욱 심하고 재발이 잘되며, 추가적인 면역억제제나 방사선 치료가 필요한 경우가 많다는 사실을 입증했다.

이 교수는 “코곁굴염을 동반한 특발안와염 환자는 스테로이드 치료 후 재발하는 빈도가 더 높기 때문에 더욱 세심한 치료가 요구되며, 필요시 코곁굴염에 대한 수술적 치료를 고려하는 것이 좋다”고 설명했다.

한편 이가현 교수는 연세대 의과대학을 졸업하고 현재 건양대병원 안과에서 성형안과, 눈물길질환, 안와골절 등에 대한 전문치료와 연구를 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