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년 유성온천축제, 5월 10일 개최 ‘확정’
내년 유성온천축제, 5월 10일 개최 ‘확정’
  • 이정민 기자
  • 승인 2018.12.04 11: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3일 구청 중회의실에서 열린 온천축제위원회 모습. 사진=유성구 제공
지난 3일 구청 중회의실에서 열린 온천축제위원회 모습. 사진=유성구 제공

[굿모닝충청 이정민 기자] 대전 유성구는 지난 3일 구청 중회의실에서 내년 유성온천문화축제 추진위원회 첫 번째 회의를 가졌다. 

이 자리에선 내년 축제 추진위원 18명에 대한 위촉장을 수여하고 내년도 축제 개최시기 및 슬로건 선정, 추진위 임원구성, 축제 발전방안 등에 대해 논의했다.

내년 온천문화축제는 ‘온천愛 빠지고, 유성愛 반하다!’라는 슬로건으로 5월 10일부터 3일 간 온천로 일원에서 열리는 것으로 확정됐다.

또, 축제추진위원장에는 이재웅 유성문화원장, 부위원장은 이형복 한국외식업중앙회유성구지부장이 호선됐다.

유성구는 이날 결정된 사항과 제안된 내용을 토대로 내년 축제 준비에 만전을 기하는 한편, 유성온천수를 직접 경험할 수 있는 프로그램 확대 및 축제의 즐거움을 강화해 대한민국 대표축제로 발돋움한다는 계획이다.

정용래 유성구청장은 “유성온천문축제는 매년 많은 수많은 방문객들로부터 사랑받는 축제로 자리매김했다”며, “많은 주민들의 지혜와 역량을 모아 양적 성장뿐만 아니라 질적으로 도약시킬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