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대전시민의 호소… “박범계 의원 철저히 수사해 달라”
    대전시민의 호소… “박범계 의원 철저히 수사해 달라”
    ‘불법 선거자금’ 사건 관련… 채계순 대전시의원 특별당비 관련 철저 조사 요구도
    • 황해동 기자
    • 승인 2018.12.05 17: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정서 내용
    진정서 내용

    [굿모닝충청 황해동 기자] 올 6·13 지방선거 과정 대전 서구을에서 발생한 ‘불법 선거자금’ 요구 사건과 관련, 박범계(더불어민주당, 대전 서구을) 국회의원을 철저히 수사해 달라는 민원이 또 다시 접수됐다.

    대전 서구에 거주하는 시민 50대 김 모 씨는 5일 대전지방검찰청에 박 의원과 채계순 대전시의원을 상대로 한 진정서를 접수했다.

    진정서 내용은 이번 사건에 대한 제대로 된 진상규명과 필요시 엄중한 처벌이다.

    김 씨는 진정서에 ▲박범계 의원 휴대전화 압수수색 ▲특별당비 관련 김소연·채계순 대전시의원에게 보여준 부분 확인 ▲더불어민주당 대전시당이 특별당비 금액을 정한 근거 ▲특별당비 사용처·목적 확인 및 시당 계좌와 집행내역 공개 ▲대전시 전체 시·구 의원 및 비례대표들이 특별당비를 얼마나 어떻게 냈고, 어떻게 사용했는지 등을 확인할 필요가 있다고 주장했다.

    이에 앞서 자유한국당 대전시당은 3일 오후 대전지검에 박 의원에 대한 수사를 촉구하는 수사 촉구서를 전달한 바 있다.

    김소연 대전시의원은 ‘불법 선거자금’ 요구 사건을 폭로하고, 지난달 28일 박 의원을 ‘공직선거법 위반 방조’ 등의 혐의로 고소·고발했다.

    또 채 의원이 박 의원으로부터 특별당비 금액을 전해 듣고, 일부를 납부했다고 밝혀 논란이 됐다.

    한편 대전지검은 이날 문병남 더불어민주당 박범계 국회의원 보좌관과 박수빈 비서관을 참고인 자격으로 소환해 박 의원의 불법 선거자금 사건 인지 여부와 인지 시기 등을 조사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