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장헌 충남도의원 "미세먼지 해결 의지 부족"
안장헌 충남도의원 "미세먼지 해결 의지 부족"
6일 도의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서 수정안 제출 요구…이필영 기조실장 "판단 필요"
  • 김갑수 기자
  • 승인 2018.12.06 16: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남도의 미세먼지 해결 의지가 부족하다는 지적이 제기됐다. (자료사진: 충남도의회 안장헌 의원)
충남도의 미세먼지 해결 의지가 부족하다는 지적이 제기됐다. (자료사진: 충남도의회 안장헌 의원)

[굿모닝충청 내포=김갑수 기자] 충남도의 미세먼지 해결 의지가 부족하다는 지적이 제기됐다.

도의회 안장헌 의원(민주, 아산4)은 6일 오후 진행된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전체회의에서 이 문제를 거론했다.

안 의원에 따르면 도민참여예산 관련 주민 의견에는 미세먼지 해결(14%)이 우선순위로 꼽혔다는 것.

설문조사 결과 “환경보호가 가장 필요하다”는 여론이 많았으며, 환경보호와 과학기술 등의 분야가 가장 낮은 수준의 만족도를 보였다는 게 안 의원의 설명이다.

도는 내년도 예산안에 국고보조 사업 13건 216억 원, 자체사업 4건 11억 원 등 미세먼지 해결 관련 총 217억 원을 책정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에 대해 안 의원은 “사실상 주민의 바람과 동떨어진 예산 편성”이라며 도민이 체감할 수 있는 미세먼지 저감 노력이라고 보기에는 부족하다고 주장했다.

안 의원은 또 수소버스 시범사업 예산이 2개 지자체(아산시‧서산시) 중 1개(서산시)만 반영된 것을 문제 삼으며 수정안 제출을 요구했다.

이에 대해 이필영 기획조정실장은 “미세먼지는 감축해야 한다. 최대한 노력하겠다”면서도 “꼭 수정안을 제출해야 하는지에 대해서는 판단이 필요하다”고 선을 그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