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소방서, 임산부 이송예약제 구급서비스 추진
당진소방서, 임산부 이송예약제 구급서비스 추진
  • 유석현 기자
  • 승인 2018.12.06 18: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당진소방서가 임산부 이송예약제 구급서비스를 추진하기 위해 분만장비 점검하고 있다.
당진소방서가 임산부 이송예약제 구급서비스를 추진하기 위해 분만장비 점검하고 있다.

[굿모닝충청 유석현 기자] 당진소방서(서장 박찬형)는 2018년 12월부터 산부인과가 없는 읍면의 농어촌 지역 임산부를 대상으로, 임산부 이송예약제 119구급서비스를 추진한다.

임산부 이송예약제 119구급서비스를 이용하는 대상자는 산부인과가 없는 읍면의 농어촌 지역 임산부로 임신 중이거나 분만 후 6개월 미만의 산모 또는 거동불편 임산부가 해당된다.

신청방법은 119 또는 보건소에 신청하면 되며, 신청 후 119 신고 시 임산부 사전등록정보를 출동 구급대가 확인하여 사전 예약된 병원으로 이송 및 임산부 맞춤형 응급처치를 제공하게 된다.

이번 임산부 119구급서비스 운영은 국가 시책에 따른 출산장려 운동에 119구급대의 맞춤형 서비스 영역 확대 및 구급 사각 지역 해소와 거동이 불편한 임산부가 안전하고 편리하게 산부인과 진료를 받기 위한 취지에서 실시됐다.

이에 당진소방서는 전문인력 배치 및 응급분만세트 추가 비치, 임산부 응급처치 전문 역량 강화 교육도 실시할 예정이다.

우영만 현장대응단장은 “임산부 이송예약제를 위해 구급차의 최적의 청결상태 유지와 적절한 장비 구입으로 임산부에게 양질의 서비스를 제공하겠다”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