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혜원 “추가 피해자 실명 공개보다 전명규부터 구속수사해야”
손혜원 “추가 피해자 실명 공개보다 전명규부터 구속수사해야”
  • 정문영 기자
  • 승인 2019.01.10 22:31
  • 댓글 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명규 한체대 교수(전 대한빙상경기연맹 부회장)
〈전명규 한체대 교수(전 대한빙상경기연맹 부회장)〉

[굿모닝충청=서울 정문영 기자]  더불어민주당 손혜원 의원은 10일 “제2, 제3의 여성 체육인 실명을 밝히는 것보다 더 중요한 일은, 전명규 한체대 교수를 구속수사해야 하는 것”이라고 목청을 높였다. 전 교수의 엄벌을 연일 주문하고 있는 셈이다.

그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빙상계 약자들이 뭉친 '젊은 빙상연대'를 보호해야 한다”면서, “모든 선수들에게 희생을 강요할 수는 없고, 제2-제3의 여성 체육인 실명을 밝히는 것보다 더 중요한 일을 먼저 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특히 “조재범 등 도덕성이 결여된 코치들을 하수인으로 앞세워, 대한민국 빙상계를 좌지우지하며 추악한 범죄자의 소굴로 만든 전 교수를 구속수사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엘리뜨 체육, 올림픽 금메달로 눈을 가리고 체육인의 인권을 말살한 전명규와 한체대를 파헤쳐야 한다”며 “임용비리, 입시비리 등 그 동안 소문으로만 무성하던 한체대의 적폐를 본격적으로 파헤쳐야 한다”고 덧붙였다.

손 의원은 연일 빙상계를 비롯, 전 종목에 걸쳐 퍼져 있는 체육계 비리의 본거지로 한체대를 적시하면서, 사법부가 본격적인 적폐 청산에 나서줄 것을 강력히 호소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ㅎㅎ 2019-01-16 21:43:43
전명규 구속수사해라

돌사 2019-01-12 10:35:50
악마들이 우굴우굴하네요. 그 중에서 도 우두머리를 빨리 뽑아 내야죠. 왜곡하기전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