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양승조 충남지사 "내포신도시 추가 산업단지 검토"
    양승조 충남지사 "내포신도시 추가 산업단지 검토"
    11일 KBS대전방송총국 '생생토론' 출연…"혁신도시 대비 충남에 적합한 공공기관 15개 확정"
    • 김갑수 기자
    • 승인 2019.01.13 13:14
    • 댓글 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남도가 내포신도시 혁신도시 지정에 대비, 내부 검토를 거쳐 유치 대상 공공기관 15개를 선정해 놓은 것으로 전해졌다. (자료사진: 양승조 충남지사)
    충남도가 내포신도시 혁신도시 지정에 대비, 내부 검토를 거쳐 유치 대상 공공기관 15개를 선정해 놓은 것으로 전해졌다. (자료사진: 양승조 충남지사)

    [굿모닝충청 내포=김갑수 기자] 충남도가 내포신도시 혁신도시 지정에 대비, 내부 검토를 거쳐 유치 대상 공공기관 15개를 선정해 놓은 것으로 전해졌다. 충남도는 특히 내포신도시 활성화를 위해 산업단지 추가 조성을 긍정적으로 검토 중인 것으로 확인됐다.

    양승조 충남지사는 지난 11일 오후 방영된 KBS대전방송총국 <생생토론>에 출연, 이 같은 계획을 밝혔다.

    양 지사는 혁신도시 지정과 관련 “혁신도시 특별법 개정안 통과를 위해 다방면에서 진력하고 있다”며 “동시에 내부 검토를 통해 충남에 적합한 공공기관 15개 내외를 이미 확정, 유치를 위해 노력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그동안 충남도는 이전 대상 공공기관 116개 중 10개 안팎을 유치하겠다고 밝혀왔는데, 목표가 상향 조정된 것이다. 혁신도시 지정에 대한 자신감 때문으로 보인다.

    양 지사는 또 “내포신도시의 현재 인구는 2만4000명, 유동인구는 3만 명 정도”라며 “도시첨단산업단지의 1차 분양을 완료했고, 2차 분양이 나름 성공적으로 진행된다면 추가 산업단지도 검토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를 통해 자족형 10만 도시를 만드는데 차질이 없도록 하겠다”는 것이다.

    이에 앞서 양 지사는 도정의 핵심 과제인 저출산 문제 극복과 관련 “예산 투입을 통해 저출산 문제를 극복할 수 있다면 아무리 많은 돈을 투자하더라도 해야 한다고 본다”며 “전남 해남군의 출산율이 압도적인 1위를 하고 있다. 지자체 특유의 정책이 성공을 거두고 있다는 것인데, 충남도 역시 고교무상급식 등 관련 정책을 중앙정부에 적극 제안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양 지사는 또 도내 불균형발전 문제와 관련 “충남의 전체 인구는 늘어나고 있지만 서북부벨트와 계룡, 홍성 정도에 그치고 나머지는 줄어들고 있다”며 “도는 올해 균형발전담당관이라는 직책을 만들었다. 또한 2020년부터 2030년까지 총 1조3500억 원을 투입, 균형발전 2기 사업을 추진할 것”이라고 강한 의지를 드러냈다.

    계속해서 양 지사는 위기를 겪고 있는 자동차부품 산업과 관련 “경제상황종합점검회의를 수차례 개최해 개선 방안을 마련하고 1월 말 안에는 대책을 발표할 것”이라며 “적기 자금 지원 등 위기 상황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겠다”고 약속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대기업유치 2019-01-17 11:08:36
    산업단지 추가 검토에 찬성하며, 작은 중소기업보다는 대기업 유치에 힘써주시기 바랍니다. 과감한 유치 전략으로 50년 토지무상임대, 취등록세 감면, 지원금 확대 등 조건으로 대기업 유치하시기 바랍니다. 대학 병원 같은건 대기업 유치하면 자연히 대학, 병원, 중소 협력업체, 일자리, 인구 증가, 지방세 증가 등이 따라오는 것입니다. 천안 아산의 인구증가와 도시 성장 배경에는 삼성기업 유치가 중요한 역할을 한 것입니다. 혁신도시 지정을 위해서 노력해주시고 계시지만 공기업 이전으로 효과가 미미하다는 것은 전국 여러개의 혁신도시 이전 사례를 보면 알 수 있습니다. 더욱 중요한 건 대기업 유치라는 것을 기억하시고 대기업 유치에 힘써주시기 바랍니다. 평택은 삼성,LG기업유치로 100만을 꿈꾸는도시로 변화하고 있습니다.

    임남빈 2019-01-16 12:07:26
    도지사가 너무 모르시네요.
    산업단지 죽어라 들어와봐야 소용 없슈.
    대학병원 하나 들어오면 인구도 늘고 세금도늘고 자연히 공단도 조성 되는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