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원신흥도서관, 24일 ‘활짝’
대전 원신흥도서관, 24일 ‘활짝’
  • 이정민 기자
  • 승인 2019.01.20 23: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굿모닝충청 이정민 기자] 대전 유성구 원신흥도서관<사진>이 24일 문을 연다. 

유성구에 따르면 총 149억 원이 투입된 원신흥도서관은 지하 1층, 지상 3층, 연면적 3716㎡ 규모로 관내에선 7번 째 공공도서관이다. 

지하 1층에는 주민들과의 소통공간인 어울림터가, 지상 1층에는 어린이자료실과 유아실, 지상 2층에는 종합자료실, 갤러리, 북카페가 각각 주민들을 맞이할 예정이다.

지상 3층에는 주민독서모임 및 강좌를 위한 프로그램실과 열람실이 계획됐다.

유성구는 일반도서, 아동도서 등 현재 1만 5000여권을 확보했으며 향후 지속적으로 늘려갈 예정이다.

하나의 회원증으로 대전지역 모든 도서관을 이용하고, 읽고 싶은 도서를 어디서나 대출‧반납할 수 있는 상호대차서비스, 도서관 운영시간 이외에도 도서를 반납할 수 있는 무인반납서비스 등을 도입했다.

운영시간은 동절기 아침 8시부터 밤 10시까지다.

정용래 유성구청장은 “앞으로 원신흥도서관이 유아부터 성인까지 누구나 소통하고 집단지성을 꽃 피우는 학습문화의 산실이 되도록 많은 관심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