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임채성 의원 “세종형 대안학교 필요한 시기다”
    임채성 의원 “세종형 대안학교 필요한 시기다”
    5일 세종시의회 교육행정 질문...학업중단 숙려제 운영 미숙 지적
    • 신상두 기자
    • 승인 2019.03.05 16: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채성 세종시의원이 5일 시의회 임시회에서 교육행정질문을 하고 있다.
    임채성 세종시의원이 5일 시의회 임시회에서 교육행정질문을 하고 있다.

    [굿모닝충청=세종 신상두 기자] 세종에도 정규 대안학교가 필요하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임채성 세종시의원은 5일 열린 임시회에서 교육행정 질문을 통해 “기존 학교에서 보살피지 못하는 학생들을 위해 체계적으로 학업을 지속할 수 있는 대안학교를 설립하자”고 주장했다.

    임의원은 최교진 교육감에게 세종시 고교생 학업중단 비율이 전국에서 가장 높고, 학업중단 숙려제를 통한 학업지속 비율도 전국 평균에 미치지 못한다는 점을 지적했다.

    특히, 현재 교육청에서 대안교육 위탁을 하고 있지만 단순히 외부 기관의 프로그램에 의존하는 것이어서 한계가 있다고 우려했다.

    임 의원은 “지난 해 시의회 교육안전위원회에서 벤치마킹한 덴마크의 에프터스콜레와 같은 세종형 대안학교 설립이 필요한 시기다”며 대안학교 설립을 위해 시와 교육청이 적극적으로 나서 줄 것을 요청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