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제2회 전국 동시 조합장 선거…대전·세종·충남 213개 투표소서 일제히 시작
    제2회 전국 동시 조합장 선거…대전·세종·충남 213개 투표소서 일제히 시작
    11시 현재 투표율 전국 48.1%, 대전 44.1%, 세종 47.1%, 충남 49.1%
    • 채원상 기자
    • 승인 2019.03.13 11: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거읍 행정복지센터 투표소에서 조합원들이 투표를 하고 있다.
    성거읍 행정복지센터 투표소에서 조합원들이 투표를 하고 있다.

    [굿모닝충청 채원상 기자] 농·수·축협, 산림조합 대표를 뽑은 제2회 전국 동시 조합장 선거가 13일 일제히 시작됐다.

    대전과 세종·충남은 213개 투표소에서 농협·수협·산림조합 대표자 181명을 뽑는다.

    선거인수는 대전 1만7043명, 세종 1만2056명, 충남 25만5673명이다.

    조합원들이 소중한 한표를 행사하고 있다.
    조합원들이 소중한 한표를 행사하고 있다.

    투표소는 선관위가 선거인에게 발송한 투표안내문과 중앙선관위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오전 7시부터 오후 5시까지 대전 17개, 세종 12개, 충남 184개 투표소에서 투표가 각각 진행된다.

    11시 현재 투표율은 전국 48.1%이며 대전은 44.1%, 세종 47.1%, 충남은 전국 평균보다 높은 49.1%를 기록하고 있다.

    선거인은 신분증을 가지고 해당 구·시·군 어느 투표소에서나 투표할 수 있다.

    성거읍 행정복지센터 투표소에서 조합원들이 투표를 하고 있다. 성거읍은 6대1로 충남에서 가장 높은 경쟁율을 기록했다.
    성거읍 행정복지센터 투표소에서 조합원들이 투표를 하고 있다. 성거읍은 6대1로 충남에서 가장 높은 경쟁율을 기록했다.

    투표소에 갈 때는 주민등록증이나 여권, 운전면허증, 그 밖에 관공서 또는 공공기관이 발행한 사진이 첨부된 신분증을 반드시 가지고 가야 한다.

    투표가 마감되면 투표함을 21개(대전 5개, 세종 1개, 충남 15개) 개표소로 옮겨 개표가 진행된다.

    개표 결과는 중앙선관위 홈페이지에서도 확인할 수 있다.

    이른 아침부터 조합원들이 투표소를 찾았다.
    이른 아침부터 조합원들이 투표소를 찾았다.

    대전·세종·충남은 181개 조합에 모두 479명 후보가 등록했다.

    대전은 16개 조합에 44명, 세종은 9개 조합에 21명, 충남은 156개 조합에 414명이 각각 등록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