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대전 유성구, 구즉‧관평동 악취 개선 추진
    대전 유성구, 구즉‧관평동 악취 개선 추진
    • 이정민 기자
    • 승인 2019.04.09 10: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 유성구의 악취 저감 활동. 자료사진=유성구 제공
    대전 유성구의 악취 저감 활동. 자료사진=유성구 제공

    [굿모닝충청 이정민 기자] 대전 유성구는 구즉·관평동 지역의 악취에 따른 주민 민원을 해결하기 위해 개선대책을 추진한다고 9일 밝혔다.

    유성구 구즉·관평동 지역에는 대덕산업단지, 금고동 환경자원사업소 등의 악취배출원이 주거단지와 인접해있다.

    유성구는 민·관 합동으로 이달부터 취약시간대 휴대용 악취 포집기 시료 채취장비를 통해 원인 물질을 파악, 악취 배출 사업장 모니터링을 강화한다. 

    야간 악취순찰반 운영, 시·구 합동단속반 편성 및 악취배출 의심시설 오수 중계펌프시설 점검 등 을 한다.

    또 악취 환경개선의 협력체계 구축과 개선방안 마련을 위해 대전시, 유성구, 대덕구, 악취 발생 사업장과 지역주민 대표 등이 참여하는 악취개선협의체를 구성하는 등 주민과 함께하는 개선책도 추진한다.

    아울러 유성구는 행정안전부에서 실시하는 생활밀착형 SOC(Social Overhead Capital) 아이디어 공모사업에 변화하는 대기환경에 실시간 대응하고 관리 할 수 있는 통합환경관리센터 건립비 5억 원을 신청했다.

    유성구 관계자는 “악취는 주민들의 삶의 질과 직접적인 연관이 있다”며 “악취 저감을 위한 다각적인 노력을 기울여 쾌적한 환경에서 주민들이 건강하게 생활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