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대전 소아병원 홍역 확진자 추가 발생…총 12명
    대전 소아병원 홍역 확진자 추가 발생…총 12명
    20대 두 명, 영아 두 명 등 총 4명 9일 확진 판정
    확진자 접촉자 수 860명 잠정 파악
    • 이정민 기자
    • 승인 2019.04.09 18: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굿모닝충청 이정민 기자] 대전 유성구 한 소아전문병원에서 홍역 확진 판정을 받은 환자가 4명 더 늘어났다. 이로써 이 병원에서 홍역에 걸린 환자는 모두 12명으로 집계됐다.

    9일 대전시에 따르면 이 병원에서 생후 10개월 된 남자 아기 한 명과 병원에서 실습을 하던 23세 남자 실습생 한 명, 29세 여성 한 명, 13개월 여아 한 명 등 총 4명이 이날 홍역 확진 판정을 받았다.

    확진자 모두 보건당국의 관리를 받고 있다. 

    이 중 10개월 된 남아는 최초 환자의 입원일(지난 달 23~27일) 직후인 지난 달 28일 해당 병원에서 외래진료를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최초 환자는 생후 7개월 여아로 지난 2일 홍역 확진판정을 받았다. 이 환자는 베트남 출신 어머니와 함께 홍역 유행국가인 베트남을 지난 달 다녀왔다. 

    대전시는 확진환자 접촉자를 860명(대전 483명, 공주 227명, 세종 150명)에 이르는 것으로 파악하고 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