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대전 소아병원 발 홍역 환자 한 명 더 늘어…30대 남성
    대전 소아병원 발 홍역 환자 한 명 더 늘어…30대 남성
    지난 10일 생후 13개월 남아 확진 판정 후 사흘 만…감염자 아들 해당 병원 입원 전력
    • 이정민 기자
    • 승인 2019.04.12 19: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홍역 자료사진=본사DB/굿모닝충청 = 이정민 기자

    [굿모닝충청 = 이정민 기자] 잠잠했던 대전 유성구 소아전문병원 발 홍역 확진자가 한 명 더 발생했다.

    12일 대전시에 따르면 대전에 거주하는 A(30세, 남)씨가 이날 홍역 확진 판정을 받았다. 지난 10일 생후 13개월 된 남아의 확진 판정 이후 사흘 만이다. 

    보건당국은 A씨의 아들(생후 14개월)이 해당 병원에 입원했던 것으로 파악하고 있다.

    이로써 지난 달 28일부터 이 병원에서 발생한 홍역 확진자는 모두 13명이다. 

    대전 10명, 공주 한명, 세종 한명, 수원 한명이다. 

    연령대별로는 영유아 10명, 20~30세 3명이다.

    보건당국은 A씨의 자세한 감염 경로를 파악하고 있다. 

    A씨는 자택 격리 중이다. 

    대전 지역 홍역 확진자의 접촉자 수는 1518명이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