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당진서 25톤 트레일러 전복…50대 운전자 사망
    당진서 25톤 트레일러 전복…50대 운전자 사망
    15일 오후 9시 50분께 사고 발생
    차량 기름 탱크서 기름 유출돼 제거작업
    • 이종현 기자
    • 승인 2019.04.16 08: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5일 오후 9시 50분께 당진시 송산면 한 도로에서 25톤 트레일러가 중앙분리대를 들이받아 50대 운전자가 숨졌다. 사진 제공=당진소방서/굿모닝충청=이종현 기자
    15일 오후 9시 50분께 당진시 송산면 한 도로에서 25톤 트레일러가 중앙분리대를 들이받아 50대 운전자가 숨졌다. 사진 제공=당진소방서/굿모닝충청=이종현 기자

    [굿모닝충청 당진=이종현 기자] 충남 당진시 송산면 한 도로에서 25톤 트레일러가 전복돼 50대 운전자가 사망했다.

    16일 당진소방서에 따르면 전날 오후 9시 50분께 송산면 삼월리 삼월교 다리에서 냉연코일을 싣고 달리던 25톤 트레일러가 중앙분리대를 들이받고 전복됐다.

    이 사고로 트레일러 운전자 A(54)씨가 숨졌다.

    또한 차량 기름 탱크에서 소량의 기름이 도로에 유출돼 소방당국이 제거작업을 벌였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자세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