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대전변리사협의회, 4대 회장에 민만호 변리사
    대전변리사협의회, 4대 회장에 민만호 변리사
    • 최수지 기자
    • 승인 2019.04.17 02: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만호 변리사

    [굿모닝충청 최수지 기자] 중일국제특허법률사무소 민만호 변리사가 4대 (사)대전변리사협의회장에 선출됐다.

    대전변리사협의회는 16일 오전 대전 서구 둔산동에서 '2019 정기총회'를 갖고 만장일치로 민 변리사를 회장으로 선출했다. 

    이날 민 회장은 "지식재산권 창출 및 보호에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 등을 위해 상담 및 설명회 등 공익적 사업을 지원할 예정"이라며 "내부적으로는 친목사업을 확충해 회원 간 우정과 화합, 발전을 위한 일에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특허청과 대전시가 대전변리사협 회의 발전을 위해 아낌 없는 지원과 많은 관심과 충고를 해 달라"고 전했다. 

    민 회장은 특청청 부이사관과 영동대학교 전임교수, 강원지식재산센터 전문위원, 전북지식재산센터 전문위원 등을 역임했으며, 현재 대전지방법원 조정위원,  대전테크노파크 컨설팅 전문위원 등을 맡고 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