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한국당-애국당, ‘가짜뉴스’에 빠지니 숫자 세는 능력마저 상실?”
    “한국당-애국당, ‘가짜뉴스’에 빠지니 숫자 세는 능력마저 상실?”
    • 정문영 기자
    • 승인 2019.04.20 23:38
    • 댓글 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굿모닝충청=서울 정문영 기자]  자유한국당 홍문종 의원은 여전히 박근혜 전 대통령 탄핵의 스모킹 건이었던 태블릿 PC가 허위라는 등 케케묵은 거짓주장에 이어, 최근 헌법재판소의 하야 요구를 박 전 대통령이 거부하자 헌재가 탄핵을 결정했다는 등 가짜뉴스를 퍼뜨리고 있다.

    특히 황교안 당 대표체제 출범 이후 이른바 ‘가짜뉴스의 늪’에 빠져 헤어나지 못한 채 여전히 허우적거리는 양상이 갈수록 심화되는 듯한 분위기다.

    이런 가운데 이미선 헌법재판관 임명에 반발, 자유한국당은 20일 서울 광화문에서 대규모 장외집회를 여는 등 대여 공세를 본격화하고 나섰다. 한나라당 박근혜 대표 시절 이후 14년만에 처음 갖는 대규모 장외 투쟁으로, 황 대표의 총동원령에 따라 전국 253개 당협을 총동원했다.

    하지만 한국당이 이날 추산한 집회 참여자 2만명은 전혀 현실적이지 않은 터무니 없는 주장이라는 지적이 나오고 있다. 이에 질세라, 서울역 인근에서 집회를 벌인 대한애국당은 한 술 더 떠 참가자수를 무려 5만명으로 부풀렸다.

    그런데 정작 경찰은 집회 참가자 수를 한국당과 대한애국당이 주장한 숫자의 10%에 불과한 2천명과 5천명 수준으로 각각 잡아, 주장과 실제 사이에 현격한 차이가 있음을 알 수 있다.

    이를 두고 방송인 김용민 씨는 지난달 26일 열린 콜롬비아와 치른 축구평가전에 참석한 마포 상암경기장 관객수를 비교한 뒤, “가짜뉴스에 빠지니 숫자 세는 능력마저 상실한 게 아니냐”고 비웃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4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기레기를척결해야나라사산다. 2019-04-22 13:14:47
    세종로에서 장사하는 사람인데 그정도 인원이면 촛불은 수십만이라 했지..
    좌좀 김용민을 인용한 기자를 보니 기자 너도 무뇌아...

    뭣이 중헌디 2019-04-21 23:27:56
    와..요즘 언론새끼들 진짜 심각하다..너네들이 촛불 만명만 모여도 10만명아고 하지 않았냐?광화문 거기 다 들어차면 몇만영인지 아냐? 진자 너그들이 적폐청산 당해야 대한민국이 바로 선다

    ㅇㅇ 2019-04-21 12:55:06
    기레기 니가 가짜뉴스네 너거 안민석 최순실 재산 300조원은 언제 찾는데 니들 그 패거리가 만든게 태블릿피시 대국민 사기극 아니냐

    뉴유 2019-04-21 08:25:44
    기자가 병신이네 행진할땨 있는 사람들은 다 인형이냐? 서울역사애 모인사람들 중에 구석애서 안보이는 사람이 더 많다 기자도 참 편한 직업이네.... 앉아서 알아보지도 얺고 팬데 굴리며 가짜 뉴스나 쓰고.... 개꿀. 개부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