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대전 동구 자양동 주차난 숨통 트인다
    대전 동구 자양동 주차난 숨통 트인다
    동대전성결교회 부설주차장 개방 협약 체결…6월부터 55면 이용 가능
    • 이정민 기자
    • 승인 2019.04.30 16: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 동구와 동대전교회의 부설주차장 개방 협약식 모습. (사진 왼쪽부터) 진상희 안전도시국장, 황인호 동구청장, 유양묵 동대전성결교회 목사, 김중환 장로. 사진= 동구 제공/ 굿모닝충청 = 이정민 기자
    대전 동구와 동대전교회의 부설주차장 개방 협약식 모습. (사진 왼쪽부터) 진상희 안전도시국장, 황인호 동구청장, 유양묵 동대전성결교회 목사, 김중환 장로. 사진= 동구 제공/ 굿모닝충청 = 이정민 기자

    [굿모닝충청 이정민 기자] 대전 동구는 30일 자양동 동대전성결교회와 부설주차장 개방을 위한 협약을 체결한다. 

    협약에 따라 6월부터 2021년 5월 말까지 부설주차장 55면을 주민들을 위한 주차 공유공간으로 개방된다.

    주민들은 수요일을 제외한 평일 오전 9시부터 당일 오후 9시까지 토요일 오전 9시부터 당일 오후 6시까지 이용 가능하다.

    동구는 동대전성결교회 위치가 주차난이 심각한 주택가 및 상가밀집지역, 주차상황, 주차면수 등을 주차장 바닥포장공사, 주차구획선 등 시설 개선 공사를 완료한 뒤 6월부터 개방할 계획이다.

    동구는 지난 3월에도 용전동 한밭제일교회와 부설주차장 개방 협약을 체결하고, 이달부터 총 26면을 주민들을 위한 주차공간으로 운영하고 있다.

    황인호 동구청장은 “앞으로도 주차 공간 확보를 위해 학교, 교회, 공공기관 등에 부설주차장 개방을 적극적으로 유도해나가겠다”고 강조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