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대전 중구 첫 아기주민등록증 누가 받았을까?
    대전 중구 첫 아기주민등록증 누가 받았을까?
    • 이정민 기자
    • 승인 2019.05.16 17: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옥균 , 김명선 씨 부부와 한승찬 아기. 사진=중구 제공 / 굿모닝충청 = 이정민 기자
    한옥균 , 김명선 씨 부부와 한승찬 아기. 사진=중구 제공 / 굿모닝충청 = 이정민 기자

    [굿모닝충청 이정민 기자] 대전 중구의 첫 번째 아기 주민등록증이 발급됐다.

    주인공은 태평동에 사는 한옥균-김명선 씨 부부의 첫째아 한승찬 아기.

    태평2동 행정복지센터에서는 인적사항과 부모소망이 담긴 주민등록증을 전달하며 아기의 건강을 기원했다.

    출산 장려와 출생 기념을 위해 이달부터 발급된 아기주민등록증은 올 1월 1일 이후 출생, 중구에 주소를 두고 있는 아기를 대상으로 동 행정복지센터에서 무료로 신청할 수 있다.

    박용갑 청장은 “첫 번째 중구 아기 주민등록증 발급을 축하하고, 이 아기들이 주민등록증을 발급받을 때까지 건강하고 행복하게 자랄 수 있도록, 웃음소리 가득한 중구 만들기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