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이기흥 대한체육회장 IOC 신규위원 선출될 듯
    이기흥 대한체육회장 IOC 신규위원 선출될 듯
    IOC, 이 회장 포함 10명 후보로 추천… 다음 달 말 총회에서 최종 결정
    • 황해동 기자
    • 승인 2019.05.23 14: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IOC 신규 위원으로 추천받은 이기흥(왼쪽) 대한체육회장. 사진=대전시체육회 제공/굿모닝충청 황해동 기자
    IOC 신규 위원으로 추천받은 이기흥(왼쪽) 대한체육회장. 사진=대전시체육회 제공/굿모닝충청 황해동 기자

    [굿모닝충청 황해동 기자] 이기흥 대한체육회장이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신규 위원으로 추천됐다.

    23일 대전시체육회에 따르면 IOC는 이날 홈페이지를 통해 이 회장을 비롯한 10명을 신규 위원 후보로 추천했다. 다음 달 24-26일 스위스 로잔에서 열리는 제134차 총회에서 최종 선출된다.

    후보 10명 중 7명은 개별 위원, 3명은 국가올림픽위원회(NOC) 또는 대륙협회 위원이 된다.

    이 회장은 NOC 자격의 IOC 위원으로 추천받았다.

    신규 위원 후보는 총회 투표에서 과반수 찬성을 얻어야 한다. 집행위원회 추천을 받은 후보가 총회 투표에서 낙선한 적이 거의 없어, 이 회장의 IOC 신규 위원 선출 가능성이 높게 전망된다.

    이 회장이 IOC 회원으로 선출되면 우리나라 IOC 위원은 유승민 선수 위원을 포함, 두 명이 된다.

    IOC 위원 정원은 총 115명이며 개인자격 70명, 선수자격·국제경기연맹(IF) 자격·국가올림픽위원회(NOC) 자격은 각각 15명이다. 현재 IOC 위원은 71개국 95명이다.

    한편 국가올림픽위원회(NOC) 자격 위원 임기는 8년이다. 1회 이상 재선 가능하며, 만 70세 연말까지 직을 수행할 수 있다.

    이 회장은 충남 논산 출신으로 대전 보문고등학교를 졸업했다. 2016년부터 대한체육회 회장을 맡고 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