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김용민 “장경동, 사람 죽이는 게 소신인 목사…당신은 이미 끝났다!”
    김용민 “장경동, 사람 죽이는 게 소신인 목사…당신은 이미 끝났다!”
    • 정문영 기자
    • 승인 2019.05.29 09:44
    • 댓글 1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굿모닝충청 정문영 기자]  “전쟁 나면 북한사람 2000만명 죽이자”라며 학살을 부추기는 막말로 목사직 퇴진 압박을 받고 있는 장경동 목사(대전중문교회 담임, 기독교한국침례교회)가 최근 자신의 발언을 ‘우스갯소리’라고 해명하고 나오자, 개신교 시민단체인 평화나무가 발끈하고 나섰다.

    개신교의 그릇된 풍토를 바로잡겠다는 취지로 출범한 사단법인 평화나무의 김용민 이사장은 29일 “실로 궁박하기 짝이 없고, 수긍할 수 없다”며 “당신이 앞으로 방송미디어에 등장할 경우 평화나무는 모든 수단과 방법을 동원해 저지하겠다”고 밝혔다.

    그는 이날 유튜브 〈김용민 브리핑〉에서 “그의 발언이 한 차례 우발적으로 나온 게 아니었다”며 “백만번 양보해서 그게 우스개라면 그때만 하고 말았어야 하는데, 그로부터 3년 후 똑 같은 말을 반복했다”고 떠올렸다.

    그리고는 2010년 11월 연평해전 발생 당시 교회 설교에서 행한 발언에 이어, 2013년 ‘장경동의 네박자 애플리케이션’에 올린 신앙칼럼 방송 발언을 들추어냈다. 장 씨는 해당 칼럼에서 다음과 같이 설교했다.

    “북한이 연평도를 폭격했다는 소리를 듣는 순간 군에 다시 입대를 하자. 어느 나라가 쳐들어오든 이제 봐주지 말자. 혹 이북이 쳐들어왔다면 거기는 2400만 우리는 5000만. 한 사람씩만 해결하면 나머지 2600만은 살아서 아기 금방 낳으면 된다. 교인들과 나가 싸우기로 다 합의됐다. 이젠 피난 갈 데도 없다.”

    최근 공개돼 논란을 일으킨 3년 전 장 씨가 행한 교회 설교 강론과 같은 내용이다.

    김 이사장은 이에 “무슨 우스개가 그렇게 일관되고 진지했느냐”고 묻고는, “즉각 사죄와 함께 목사직 사퇴도 선언해야 한다”며 “그 자리에서 무슨 이야기를 하든 웃었고, 또 아멘으로 호응했던 청중들 때문”이라고 말했다.

    특히 “그들이 당신의 가르침대로 유사시에 무기 들고 사람 죽이면 그때 가서 ‘어, 내 우스개를 다큐로 받아들였네?’ 이러면서 딴청 피울 거냐”면서 “당신은 이미 끝났다. 사람 죽이는 게 소신인 목사는 평화를 사랑하는 인류의 적이요 예수의 적”이라고 후려쳤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ㅉㅉ 2019-08-22 08:41:13
    인류가 상상했던 어떤 사탄도, 4천만명을 죽이자는 말을 들으면서 '아멘'을 외친 '신앙인'들보다 악랄하고 잔인하진 못했습니다.

    아마도 지금의 한국은, 지구상에서 가장 많은 사탄이 서식하는 땅 일 겁니다.
    -전우용-

    영어사랑 2019-08-10 02:21:03
    장경동 목사님 말씀은 맞다고 생각합니다
    전쟁이 나면 싸워야 하는것이 당연합니다
    전쟁이 났는데 가만히 있는것이 비겁한짓입니다
    장목사님을 걸고넘어지는 이유가 무엇인가요?

    구름나그네 2019-06-28 17:45:46
    요즘 목사들 왜 이런다냐 ?
    목사가 먹사가 되는것은 말 잘못하면 그리 되는건데
    생 명경시 풍조가 목사가 해야 할일은 아니지 않는가 !

    santa 2019-06-07 02:30:52
    장경동이 이런 사람인줄 미처 몰랐네~ 스트레이트 영상에 나오는거 보고 이사람도 이런 사람이였어?하고 알게 된 정도였는데 이 정도일줄은~ 동치미인가 방송에 나오지 않나? 이런 사고방식 가진 사람이 방송으로 유명세 타는거 경계해야 하지않나 ...

    2Bmoza 2019-06-05 12:43:47
    무슨 맥락상 나온말인진 모르겠습니다만 북한의 남녀 대부분인원이 현역 또는 예비역이에요. 전쟁일어날 때는 걸을수있고 방아쇠 당길 수 있으면 다 내려오는것은 정해져있습니다. 그때는 죽기살기로 싸우지 않으면 이념이고 나발이고 대한민국 후대를 위한 땅이 없어요. 장목사가 말은 당연한 말이에요. 일단 전쟁이 일어나면 최고의 화력으로 전부 밀어붙여서 끝내지못하면 대치상태에서 개죽음당하는 어린병사들만 늘어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