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대전 서구 “A형간염, 기본 수칙만 지켜도…”
    대전 서구 “A형간염, 기본 수칙만 지켜도…”
    • 정민지 기자
    • 승인 2019.05.30 17: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 서구 A형간염 예방 활동 모습. 사진=서구 제공 / 굿모닝충청 정민지 기자
    대전 서구 A형간염 예방 활동 모습. 사진=서구 제공 / 굿모닝충청 정민지 기자

    [굿모닝충청 정민지 기자] 대전 서구는 최근 A형간염 환자 확산을 차단하기 위해 홍보에 나선다고 30일 밝혔다.

    A형 간염은 오염된 물, 음식에 의해 전파되는 제 1군 법정감염병이다. 주요 증상은 메스꺼움, 구토 등이다. 

    이에 서구는 한국외식업중앙회 등 유관기관에 ▲술잔 안 돌리기 ▲개인접시 및 국자 ▲영업소 내 모든 종사자 위생복, 위생모, 위생 마스크 착용을 협조 요청했다.

    또 위생과에서는 식품위생업소 시설조사 및 지도점검 시 영업주 및 관계자를 대상으로 1대1 교육, 홍보를 실시하고 있다.

    서구는 A형간염 예방 관련 홍보물 배부와 4854개 식품접객업소 영업자에게 문자발송 등 적극적인 예방 홍보에 주력하고 있다. 

    구 관계자는 “손 씻기 등 개인 위생수칙을 철저히 지키는 등 A형간염을 포함한 각종 감염병 예방을 위해 세심한 주의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