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태안군, 제1회 한중웹영화제 유치 추진
    태안군, 제1회 한중웹영화제 유치 추진
    중국 측 관계자들과 군청서 논의 진행…9월 중 1만7000명 참가 전망
    • 김갑수 기자
    • 승인 2019.06.13 09: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혜의 자연환경을 바탕으로 해양헬스케어 산업 육성에 집중하고 있는 충남 태안군이 영화제를 통한 중국관광객 유치에 적극 나서고 있다. (태안군 제공/ 굿모닝충청=김갑수 기자)
    천혜의 자연환경을 바탕으로 해양헬스케어 산업 육성에 집중하고 있는 충남 태안군이 영화제를 통한 중국관광객 유치에 적극 나서고 있다. (태안군 제공/ 굿모닝충청=김갑수 기자)

    [굿모닝충청 태안=김갑수 기자] 천혜의 자연환경을 바탕으로 해양헬스케어 산업 육성에 집중하고 있는 충남 태안군이 영화제를 통한 중국관광객 유치에 적극 나서고 있다.

    지난 11일 군청 소회의실에서 가세로 군수와 중국 웨이하이토유네트워크 기술 유한공사 관계자들이 모인 가운데 제1회 한중웹영화제(영화제) 개최와 해양헬스케어관광 등에 대한 논의를 진행한 것.

    군에 따르면 중국 측은 9월 중 약 1만7000여 명이 참가하게 될 영화제 개최지로 충남지역을 물색 중이며, 1차로 사전답사와 드라마·영화 제작을 위해 1000여 명이 입국할 예정이다.

    이들은 해양헬스케어와 관련한 관광을 진행할 것으로 전해졌다.

    중국 측은 충남의 자연환경이 영화 촬영에 적합할 뿐만 아니라 마이스(MICE)산업과 해양헬스케어관광산업의 시너지효과를 내기 위해 동일지역에서 영화제를 진행하는 것이 효과적이라는 입장인 것으로 파악되고 있다.

    군은 충남도와 긴밀히 협조하면서 영화제 유치에 필요한 각종 시설 건립을 적극 검토한다는 계획이다. 이를 통해 대규모 중국관광객을 유치하는 계기로 삼겠다는 것이다.

    가 군수는 “태안은 아름다운 해안선을 따라 28개의 해수욕장과 42개의 항·포구, 114개의 섬 등 천혜의 자연환경으로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관광휴양도시”라며 영화제 유치에 대한 적극적인 의지를 드러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