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베트남 빈증성 청소년교류단, 대전시의회 견학
    베트남 빈증성 청소년교류단, 대전시의회 견학
    • 황해동 기자
    • 승인 2019.06.13 17: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베트남 빈증성 청소년들이 13일 대전시의회를 방문, 견학했다. 사진=대전시의회 제공/굿모닝충청=황해동 기자
    베트남 빈증성 청소년들이 13일 대전시의회를 방문, 견학했다. 사진=대전시의회 제공/굿모닝충청=황해동 기자

    [굿모닝충청 황해동 기자] 베트남 빈증성 청소년교류단(단장 쩐 바오 럼) 35명이 13일 대전시의회를 방문, 견학했다.

    빈증성은 2005년 대전시와 자매결연을 체결했다. 양 측의 국제교류행사는 2008년부터 격년제로 시행하고 있다.

    이날 김종천 대전시의회 의장은 본회의장과 홍보관 등을 함께 돌아보면서 시의회 구성과 역할 등에 설명하고 “올해는 대한민국이 3·1만세운동 100주년을 맞이한 뜻 깊은 해이자 ‘대전 방문의 해’이기도 해 의미가 남다르다”며 “이번 방문이 한국의 역사와 문화를 이해하는 좋은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 빈증성과의 우호가 더 증진될 수 있도록 시의회도 적극 지원하겠다”고 전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