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의식 잃어 교통사고 낸 노인 구한 신임 해양경찰관
    의식 잃어 교통사고 낸 노인 구한 신임 해양경찰관
    교통사고 차량이 길가 담 쪽으로 충돌하는 걸 목격하고 급히 차량을 멈추고 사고차량 운전자 구호조치.
    • 최철규 기자
    • 승인 2019.06.15 21: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굿모닝충청 최철규 기자] 보령해양경찰서 신임경찰관 정동화 순경은 지난 13일 18시 10분경 퇴근길에 차량 통행이 드문 도로(보령시 장은리 매향마을 입구)에서 마주 오는 차량이 길가 담 쪽으로 충돌하는 걸 목격하고 급히 차량을 멈추고 사고 차량으로 달려갔다.

    구조를 위해 사고차 운전석 문을 열고 사고자 상태를 확인해 보니 귀쪽에 출혈이 있고 의식이 없는 상태여서 곧바로 119에 신고했다. 

    또한 사고 차량 본네트 쪽에서 연기가 많이 나는 상황이라 사고자가의식을 차릴 수 있게 계속 해서 깨웠고 곧 의식이 돌아와 차량 밖으로 꺼낸 뒤 도착한 순찰차와 구급차에 상황설명을 하고 인계했다.

    사고자는 사고현장 인근에 거주하는 70대후반 노인으로 평소 당뇨가 있는 등 몸이 좋지 않은 상태에서 운전을 했고 운전 중 의식을 잃은 것으로 알려졌다

    신임경찰관 정동화 순경은 “사고를 목격하고 순간적으로 위험한 상황이라 판단해 즉시 행동에 옮겼다”며 “당연히 경찰관으로 해야할일을 한 것 뿐”이라며 말을 아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