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금산군의회, 화상경마장 유치 제동
    금산군의회, 화상경마장 유치 제동
    21일 본회의....만장일치 부결
    • 지유석
    • 승인 2019.06.21 11: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금산군의회는 21일 오전 군의회 제259회 1차 정례회 본회의에서 기명투표를 실시, 화상경마장 개설 동의안을 의원 전원일치로 부결했다. ⓒ 굿모닝충청 = 지유석 기자
    금산군의회는 21일 오전 군의회 제259회 1차 정례회 본회의에서 기명투표를 실시, 화상경마장 개설 동의안을 의원 전원일치로 부결했다. ⓒ 굿모닝충청 = 지유석 기자

    [굿모닝충청 지유석 기자] 금산군의회가 한국마사회 장외발매소(화상경마장) 유치에 제동을 걸었다. 

    금산군의회(김종학 의장)는 21일 오전 군의회 제259회 1차 정례회 본회의에서 화상경마장 개설 동의안을 의원 전원일치로 부결했다. 군의회는 동의안을 기명투표로 처리하기로 의결했고, 투표 결과 군의원 7명 전원이 반대표를 던졌다. 

    문정우 군수는 지난 해 11월 한국마사회에 '2018년 장외발매소 대상지역 모집 공고'에 유치 의향 동의서를 내고 유치를 추진했다. 그러나 군의회가 이를 부결시키면서 유치는 무산됐다. 

    금산군 기획감사실 측은 "화상경마장을 유치하려면 군의회 동의를 얻어야 하는데, 부결됐으니 유치는 사실상 불가능해졌다"고 밝혔다. 

    '금산군 화상 경마장 설치 반대 대책위'는 금산군민의 승리라며 환영했다. 길봉석 사무국장은 "(유치 부결이) 물질적 풍요보다 정신적 가치의 중요성을 인식시킨 결정"이라면서 "지역적 정체성과 특수성을 지켜내 주신 금산군과 금산군의원님께 깊이 감사드린다. 지역경제의 중추적 산업인 인삼약초를 중심으로 새롭게 발돋움하는 금산이 되기 바란다"는 뜻을 전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