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태안 천리포수목원 수국 100여 종 만개
    태안 천리포수목원 수국 100여 종 만개
    떡갈잎 수국, 아예사, 미국 수국 등 다양…연장 운영으로 서해 낙조도 만끽
    • 김갑수 기자
    • 승인 2019.07.08 12: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남 태안 공익재단법인 천리포수목원에 여름철 대표 꽃 수국이 만개해 장관을 연출하고 있다. (수목원 제공/ 굿모닝충청=김갑수 기자)
    충남 태안 공익재단법인 천리포수목원에 여름철 대표 꽃 수국이 만개해 장관을 연출하고 있다. (수목원 제공/ 굿모닝충청=김갑수 기자)

    [굿모닝충청 태안=김갑수 기자] 충남 태안 공익재단법인 천리포수목원(원장 김용식, 수목원)에 여름철 대표 꽃 수국이 만개해 장관을 연출하고 있다.

    8일 수목원에 따르면 밀러가든에서는 약 100여 종의 다양한 수국을 볼 수 있다.

    화서(花序)가 원뿔 모양인 '떡갈잎 수국'과 꽃잎이 숟가락처럼 오목한 '아예사', 꽃송이가 보름달처럼 하얗고 커다란 '미국 수국', 흰 꽃잎에 테두리가 진분홍색인 '프라우 키카오' 등 형형색색의 수국이 앞 다퉈 피어 색다른 볼거리를 제공하고 있는 것.

    이와 함께 수련과 태산목, 능소화, 나리 등도 밀러가든 곳곳에 피어 탐방객을 맞이하고 있다.

    수목원은 오는 27일부터 8월 17일까지 1시간 연장 운영되고 있다. 입장 마감은 오후 6시, 폐장은 7시이며 서해안의 낙조도 만끽할 수 있다.

    휴가철 이벤트와 여름 꽃 축제도 계획하고 있는데, 자세한 사항은 수목원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