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공주 '고맛나루 쌀' 12톤 이라크 수출 길
    공주 '고맛나루 쌀' 12톤 이라크 수출 길
    삼광벼 단일품종으로 2년 연속 충남 우수브랜드…매 분기 마다 수출 전망
    • 김갑수 기자
    • 승인 2019.07.12 11: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남 공주시의 대표 농·특산물인 ‘고맛나루 쌀’이 이라크 수출 길에 올랐다. (공주시 제공/ 굿모닝충청=김갑수 기자)
    충남 공주시의 대표 농·특산물인 ‘고맛나루 쌀’이 이라크 수출 길에 올랐다. (공주시 제공/ 굿모닝충청=김갑수 기자)

    [굿모닝충청 공주=김갑수 기자] 충남 공주시의 대표 농·특산물인 ‘고맛나루 쌀’이 이라크 수출 길에 올랐다.

    시에 따르면 김정섭 시장과 박병수 시의회 의장, 차재희 농협지부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11일 통합RPC(대표 이한석)에서 고맛나루 쌀 12톤(1200포대)에 대한 수출 선적식이 진행된 것.

    고맛나루 쌀은 그동안 미국 시애틀과 중동 두바이, 쿠웨이트 등에 수출된 바 있지만 이라크에 수출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이를 계기로 매 분기 마다 같은 양이 수출될 전망이다.

    고맛나루 쌀은 삼광벼 단일품종으로, 충남 우수브랜드 쌀 평가에서 2017년, 2018년 2년 연속으로 우수브랜드에 선정된 바 있다.

    최신식 건조시설과 저장 및 현대식 도정시설을 통해 품질을 관리하고 있으며, 식품전문회사인 오뚜기를 비롯해 CU편의점 도시락 등 주요 납품처 및 고맛나루 장터 구매고객으로부터 꾸준히 사랑받고 있다.

    김 시장은 “고맛나루 쌀 고품질 상품화를 위해 삼광벼 계약재배 농가를 육성하는 한편 국내 소비를 위한 홍보판촉과 해외 수출에도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