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박희용 청장 “세종시민의 든든한 울타리로...”
    박희용 청장 “세종시민의 든든한 울타리로...”
    • 신상두 기자
    • 승인 2019.07.19 22: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종경찰청 19일 오후 개청식...‘역사적 첫출발’

    “대통령집무실·국회의사당 설치 등 치안환경 변화 만전”

    박희용 초대 세종경찰청장이 19일 열린 개청식에서 행사를 진행하고 있다.
    세종경찰청 개청식에는 민갑룡 경찰청장을 비롯한 경찰관계자와 이춘희 세종시장, 서금택 세종시의회 의장, 최교진 세종시 교육감 등 70여 명이 참석했다.
    세종경찰청 개청식에는 민갑룡 경찰청장을 비롯한 경찰관계자와 이춘희 세종시장, 서금택 세종시의회 의장, 최교진 세종시 교육감 등 70여 명이 참석했다.

    [굿모닝충청=세종 신상두 기자] “자치경찰제 시범실시는 물론 대통령집무실과 국회의사당 세종분원 설치 등 치안환경 변화에 빈틈없이 준비해 나가겠다. 첫 걸음마를 시작한 세종경찰이 시민들의 든든한 울타리로 성장할 수 있도록 변함없는 관심과 격려를 부탁드린다”

    박희용 초대 세종경찰청장은 19일 오후 열린 개청식에서 ‘세종을 더욱 안전하게’하는데 경찰력을 집중하겠다고 약속했다.

    세종경찰청은 이날 ‘세종을 더 안전하게 세종경찰이 함께합니다!’를 캐치프레이즈로 내걸고 역사적인 첫출발을 알렸다.

    청사 5층 강당에서 진행된 개청식에는 민갑룡 경찰청장과 이춘희 세종시장, 서금택 세종시의회 의장, 최교진 세종시 교육감 등 70여 명이 참석했다.

    민갑룡 경찰청장은 치사를 통해 “경찰이 곧 시민이고, 시민이 곧 경찰이듯 시민과 경찰이 손을 맞잡고 빈틈없는 안전망을 구축한다면, 어느 도시보다 안전하고 행복한 세종시를 만들 수 있을 것이다”고 말했다.

    이어 이춘희 시장은 축사에서 “세종지방경찰청이 생겨 행정수도에 부합한 치안을 확보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성공적인 자치경찰 시범실시를 위한 든든한 동반자가 생겼다” 며 “세종지방경찰청이 더 크게 성장하고, 시민의 안전을 확보하는데 필요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세종경찰청은 지난달 25일 박희용 개청준비단장이 초대청장을 맡아 5과 12계 직제로 개청했으며, 소담동에 있는 CJ소담프라자 5층 일부와 6, 7층을 임시청사로 사용하고 있다.

    이달 5일 경찰관으로 구성된 제1기동대가 창설함에 따라 직할대로 정부세종청사경비대와 제1기동대를 두고 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