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자유한국당, 이창수 충남도당 위원장 대변인 임명
    자유한국당, 이창수 충남도당 위원장 대변인 임명
    황교안 대표 19일 임명장 수여…"삼중창문을 투명창문으로 바꿀 것" 각오
    • 김갑수 기자
    • 승인 2019.08.19 11: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창수 자유한국당 충남도당 위원장이 중앙당 대변인에 임명됐다. (페이스북/ 굿모닝충청=김갑수 기자)
    이창수 자유한국당 충남도당 위원장이 중앙당 대변인에 임명됐다. (페이스북/ 굿모닝충청=김갑수 기자)

    [굿모닝충청 김갑수 기자] 이창수 자유한국당 충남도당 위원장이 중앙당 대변인에 임명됐다. 황교안 대표는 19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에 앞서 이 위원장에게 대변인 임명장을 수여했다.

    이 위원장은 페이스북을 통해 “주변 선후배님들과 동료들로부터 부족한 것 채워가며 열심히 하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이 위원장은 또 “작은 바람이 있다면 입으로 죽창, 손에는 텀블러, 머릿속은 사모펀드…. 이런 이중창문, 삼중창문을 국민께 투명창문으로 바꿔 보여드리는 역할을 해보고 싶다”고 강조했다.

    각종 의혹에 휩싸인 조국 법무부장관 후보자를 겨냥한 발언으로 풀이된다.

    그러면서 “우리의 투쟁은 민생의 질곡에서 울부짖는 국민들을 지켜내기 위한 투쟁”이라는 황 대표의 발언을 인용했다.

    이 위원장은 충남 천안 출신으로, <천안신문> 기자에 이어 심대평 충남도지사 시절 비서실장 등을 역임했다. 21대 총선에서는 천안병으로 출마할 예정이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