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한화이글스 21일 홈경기 ‘타이어뱅크 데이’ 지정
    한화이글스 21일 홈경기 ‘타이어뱅크 데이’ 지정
    김소은 대리-자녀 이윤우 군 시타-시구자 나서… 소외계층 초청 관람도
    • 황해동 기자
    • 승인 2019.08.21 17: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1일 경기 시타-시구자로 나서는 타이어뱅크 김소은(왼쪽) 대리와 아들 이윤우 군. 사진=타이어뱅크 제공/굿모닝충청 황해동 기자
    21일 경기 시타-시구자로 나서는 타이어뱅크 김소은(왼쪽) 대리와 아들 이윤우 군. 사진=타이어뱅크 제공/굿모닝충청 황해동 기자

    [굿모닝충청 황해동 기자] 프로야구 한화이글스 구단이 21일 홈 경기를 ‘타이어뱅크 데이’로 지정, 특별 이벤트를 진행한다.

    한화는 이날 대전 한화생명이글스파크에서 삼성라이온즈와 홈 경기를 치른다.

    ‘타이어뱅크 데이’로 지정된 이날 경기의 시타는 타이어뱅크 우수사원인 김소은 대리가 맡는다. 김 대리와 호흡을 맞출 시구자로는 김 대리의 아들 이윤우(세종시 다빛초등학교 6학년) 군이 나선다.

    한편 타이어뱅크는 이날 경기에 사회복지 대상자 80을 초청, 함께 경기를 관람한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