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원룸 밀집지 대전 도마로, 안전하게 걸어다닌다
    원룸 밀집지 대전 도마로, 안전하게 걸어다닌다
    서구, 보행자 우선도로 조성사업 11월 마무리 예정
    • 이정민 기자
    • 승인 2019.09.01 16: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 서구청사 전경 모습. 사진=서구 제공

    [굿모닝충청 이정민 기자] 대전 서구가 도마로 일원에 ’보행자 우선도로 조성사업’을 추진한다.

    원룸 및 상업 시설이 밀집한 배재대학교 근처에 있는 도마로는 차량과 보행자가 뒤엉켜 교통사고 위험이 크다. 때문에 서구는 행정안전부에서 주최한 보행자 우선도로 공모사업에 응모, 지난해 10월에 최종 선정됐다.

    이에 총 사업비 4억 원(국비 50%, 구비50%)을 투입해 올 하반기 중 도마로(배재로 160 ~ 도솔로 133) 일원에 속도저감 고원식 교차로, 고원식 횡단보도를 설치했다. 

    흰색실선을 황색실선으로 교체, 불법 주‧정차 단속 CCTV를 설치하는 등 불법 주‧정차 근절을 통하여 안전한 보행환경을 조성할 계획이다.

    서구는 앞서 지난 1월 실시설계 착수, 경찰서 등 관계기관 협의를 마쳐 지난달 말 사업에 착공, 11월 공사를 마무리할 계획이다.

    서구 관계자는 “해당 사업으로 주민들이 더욱 쾌적하게 보행하고 안전사고를 예방할 수 있을 것”이라고 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