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대전경찰, 추석 연휴기간 교통관리 '만전'
    대전경찰, 추석 연휴기간 교통관리 '만전'
    경찰, 대전역 등 혼잡예상지역 진출입로 확보 및 음주단속도 병행
    • 최수지 기자
    • 승인 2019.09.11 11: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지방경찰청(사진=회사DB/굿모닝충청=최수지 기자)

    [굿모닝충청 최수지 기자] 대전지방경찰청은 추석 연휴기간 안전한 귀성·귀경길을 돕기 위해 11일부터 15일까지 교통관리를 실시한다. 

    경찰은 대전역을 비롯해 고속터미널, 백화점, 대형마트, 재래시장, 공원묘지 등 주요 혼잡예상지역에서 진출입로 확보 등 교통관리에 나선다. 

    교통관리와 함께 꼬리물기·끼어들기 등 교통무질서 행위에 대한 단속도 병행할 계획이다. 

    또 연휴 기간 음주운전 증가가 예상됨에 따라 ‘스폿 이동식 음주단속’을 지속적으로 실시할 예정이다. 

    이 기간 경찰은 고속도로 진출입로 등 혼잡예상구간에 교통경찰과 모범운전자 등 일평균 인원 148명과 장비 61대(순찰차 56대, 싸이카 5대)를 투입한다. 

    경찰 관계자는 "즐겁고 편안한 추석 연휴를 위해 운전자는 반드시 출발 전 타이어 공기압 등 차량 안전점검을 철저히 하길 바란다"며 "또 운행 전 전좌석 안전띠 착용, 앞차와의 안전거리 유지 및 졸음운전 등에 주의해달라"고 전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