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충남 보령에 '자동차 튜닝산업 생태계' 조성
    충남 보령에 '자동차 튜닝산업 생태계' 조성
    양승조 지사, 17일 보령 방문…자동차 튜닝산업 육성 협력키로
    • 정종윤 기자
    • 승인 2019.09.17 15: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승조 충남지사가 17일 보령을 방문해 '자동차 튜닝산업 생태계'를 조성하겠다고 밝혔다/굿모닝충청=정종윤 기자.
    양승조 충남지사가 17일 보령을 방문해 '자동차 튜닝산업 생태계'를 조성하겠다고 밝혔다/굿모닝충청=정종윤 기자.

    [굿모닝충청 정종윤 기자] 충남 보령시에 '자동차 튜닝산업 생태계'가 조성된다.

    충남도는 17일 경기침체 장기화와 일본 무역 보복 같은 이유로 도내 자동차산업 붕괴를 우려하며 극복 방안을 제시했다.

    이날 보령을 방문한 양 지사는 김동일 시장과 만나 보령시에 ‘자동차 튜닝산업 생태계’를 조성키로 하는 정책 협약을 맺었다.

    협약 주요 내용은 ‘자동차 튜닝산업 생태계 조성’으로 미래 자동차 후속 시장(after market)을 선점하고 청년 고용 창출과 경제 활성화를 달성하는 것이 핵심이다.

    도와 보령시, 아주자동차대학은 2021년부터 2025년까지 5년간 보령시 주포면 관산리 일원에 230억 원을 투입해 자동차 튜닝산업 생태계를 조성할 예정이다.

    부품산업 육성, 연구개발 지원, 튜닝지원센터와 특화산업단지 구축 같은 사업이 추진된다.

    양 지사는 “자동차 튜닝에 대한 일반의 제한적인 인식을 개선하고, 건전한 튜닝문화를 조성한다면 새로운 부가가치를 창출할 동력으로 거듭날 수 있다”고 말했다.

    이어 “보령시에는 국내 유일의 자동차 특성화 대학인 아주자동차대학이 있다. 긍정적인 대외 여건 변화와 보령시만의 탁월한 강점을 살려 자동차산업 변화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경쟁우위를 확보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날 양 지사는 협약에 앞서 아주자동차대학을 방문해 자동차산업과 튜닝분야에 관한 설명을 듣고, 대한노인회보령시지회·보훈회관 등을 찾아 민생을 살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