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더위드봉사단, 농촌일손돕기 펼쳐
당진더위드봉사단, 농촌일손돕기 펼쳐
ㅡ93세 할머니와 딸이 함께 참여하기도ㅡ
  • 최동우 기자
  • 승인 2019.09.30 09: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9일 봉사 활동에 참여한 93세 할머니와 딸이 고구마를 상자에 담으며 환하게 웃고 있다.(굿모닝충청/최동우기자)
29일 봉사 활동에 참여한 93세 할머니와 딸이 고구마를 상자에 담으며 환하게 웃고 있다.(굿모닝충청/최동우기자)

[굿모닝충청 최동우 기자] 당진더위드봉사단(단장 이계양 도의원)은 29일 천안더위드봉사단과 연합으로 송산면 부곡리 소재 8925평방미터(2700평) 크기의 고구마밭에서 캐어진 고구마를 상자에 담는 봉사활동을 펼쳤다.

행사에는 이 단장을 비롯하여 양승조도지사, 김지철교육감, 김명선도의원, 홍기후도의원, 서유식당진시트레킹협회장 등 50여명이 참여했다.

봉사단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세시까지 일손돕기를 마무리하였다.

봉사활동에 참여한 김지철교육감(굿모닝충청/최동우기자)
봉사활동에 참여한 김지철교육감(굿모닝충청/최동우기자)

당진더위드봉사단 원종돈 사무국장은 "당진시와 천안시 더위드봉사단이 연합으로 봉사를 하여 더 뜻깊은 날이었다."며 "앞으로도 많은 봉사단체와 뜻을 함께하며 진정한 봉사정신으로 늘 함께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당진더위드봉사단"은 지난 7월 20일 발대식을 갖고 열무김치나눔(독거노인과 보호시설), 태풍 낙과 수거활동 등 다양한 봉사활동을 이어오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