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공원·녹지 많은 세종, 과도한 관리비 어떻게?
    공원·녹지 많은 세종, 과도한 관리비 어떻게?
    이윤희 세종시의원, 15일 임시회서‘시민참여 공원관리방안’제안
    • 신상두 기자
    • 승인 2019.10.15 23: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읍면동별 자원봉사 인력풀 구축 모색을”

    이윤희 세종시의원이 15일 열린 임시회에서 5분 자유발언을 하고 있다.
    이윤희 세종시의원이 15일 열린 임시회에서 5분 자유발언을 하고 있다.

    [굿모닝충청=세종 신상두 기자] 공원·녹지비율이 약 52%에 달해 과도한 관리예산이 들어가는 세종에 시민이 참여하는 공원 관리모델을 구축하자는 주장이 제기됐다.

    이윤희 세종시의원(소담‧반곡)은 15일 열린 제58회 임시회에서 5분 자유발언을 통해‘세종시 주민참여 공원관리 프로젝트 방향 제안’을 설명했다.

    이 의원은 “세종시는 타 도시와 비교해 공원·녹지비율이 매우 높다. 따라서 지방정부만의 힘으로 완벽한 공원 관리를 하는데 한계가 있다”며 새로운 관리방안을 모색해야한다고 주장했다.

    이 의원에 따르면 현재 세종시는 LH로부터 도시공원 272개소 중 91곳을 인수 완료했다. 이는 전체 도시공원 조성계획 중 약 1/3에 이르는 규모로 이를 관리하는 데 연 33억원의 시 예산이 투입되고 있다.

    이에 따라 향후 인수될 시설까지 추산할 경우, 그 비용이 상당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윤희 의원은“시 재정의 약 43%를 차지하는 취득세가 향후 줄어들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유지관리 비용의 절감 방안도 고민해야 할 시점이다”고 강조했다.

    그는 시민참여 행정의 성공 모델인 미국 뉴욕 센트럴파크 사례를 제시하며 지속 가능한 공원 관리와 관리비 절감 방안 필요성을 역설했다.

    이 의원은 구체적 방안으로 ▲읍‧면‧동별 공동체를 구성하고 공원관리 전문가와 함께 논의하는 관리방안 마련 ▲상시 모니터링을 위한 자원봉사 인력풀 구축과 전문가 양성을 통한 일자리 창출 ▲자원봉사자들에게 문화행사 할인 혜택 제공 등을 제안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