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산 곡교천 야생조류 분변서 AI 항원 검출
    아산 곡교천 야생조류 분변서 AI 항원 검출
    고병원성 여부 22일쯤 나올 듯
    • 이종현 기자
    • 승인 2019.10.20 16: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료사진=본사DB/굿모닝충청=이종현 기자.
    자료사진=본사DB/굿모닝충청=이종현 기자.

    [굿모닝충청 이종현 기자] 충남 아산 곡교천 야생조류 분변에서 고병원성 의심 조류독감(AI) 항원이 검출돼 방역 당국이 긴장하고 있다.

    고병원성 여부는 앞으로 1∼2일 정도 후에 나올 것으로 보인다.

    농림축산식품부는 지난 15일 아산시 곡교천에서 채취한 야생조류 분변에서 H5형 AI 바이러스가 검출됐다고 20일 밝혔다.

    H5형은 고병원성이 의심되는 AI 바이러스다.

    이에 따라 충남도와 농림부는 반경 10km 지역을 야생조수류 예찰지역으로 설정했다.

    또 해당 지역 내 가금과 사육 중인 조류에 대한 예찰·검사, 이동통제, 소독을 강화한다.

    국립환경과학원은 정밀검사를 진행하고 정확한 유전형과 병원성을 확인할 예정이다.

    앞서 지난 10일 천안 봉강천에서 채취한 AI 바이러스는 저병원성으로 판정됐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