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민중당 충남도당 "방위비 분담금 인상 반대"
    민중당 충남도당 "방위비 분담금 인상 반대"
    • 이종현 기자
    • 승인 2019.10.24 11: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중당 충남도당이 24일 충남도청 프레스센터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주민미군 방위비 분담금 인상 반대를 주장했다. 굿모닝충청=이종현 기자.
    민중당 충남도당이 24일 충남도청 프레스센터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주민미군 방위비 분담금 인상 반대를 주장했다. 굿모닝충청=이종현 기자.

    [굿모닝충청 이종현 기자] 민중당 충남도당이 주한미군 방위비 분담금 인상 반대를 주장하고 나섰다.

    민중당은 24일 충남도청 프레스센터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미국의 혈세 강탈 행위를 이제는 허용할 수 없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들은 ”미국이 한반도 평화를 위협하는 전략자산 전개비용을 우리 국민 세금으로 내라고 하고 있다“며 ”한반도 평화에 찬물을 끼얹는 방위비 분담금 인상 요구를 철회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정부를 향해선 ”방위비 분담금 인상에 부당함을 알리다 구속된 대학생 4명을 석방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또 ”국회가 앞서 10차례 비준 과정에서 거수기 노력만 해왔다. 국민 혈세를 지키기 위한 역할을 하라“며 협정 비준 과정에서 국회 책임도 강조했다.

    한국과 미국은 지난 23일부터 미국 하와이에서 11차 방위비 분담금 협정체결을 위한 2차 협상을 하고 있다.

    미국은 주한미군 인건비 포함 분담금을 10차 협정 6배인 6조를 요구하고 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