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노동자 권익보호 앞장"…충남 노동권익센터 개소
    "노동자 권익보호 앞장"…충남 노동권익센터 개소
    8일 현판식 갖고 노동환경 실태조사와 제도개선 연구 담당
    • 정종윤 기자
    • 승인 2019.11.10 10: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충남도 제공/굿모닝충청=정종윤 기자.
    사진=충남도 제공/굿모닝충청=정종윤 기자.

    [굿모닝충청 정종윤 기자] 충남도 내 노동자에 대한 권익보호와 효과적인 정책개발 등을 담당할 ‘충청남도 노동권익센터’가 8일 문을 열었다.

    충남도는 이날 홍성군 성원타워에서 김용찬 행정부지사, 이종화 도의회 부의장 등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충청남도 노동권익센터’ 개소식을 개최했다.

    행사는 ‘노동자가 더 행복한 충남의 첫걸음’을 주제로 축하영상, 경과보고, 격려사, 현판식과 기념촬영 순으로 진행됐다.

    이날 문을 연 센터에는 공인노무사 2명을 포함한 노동 관련 전문가 등 7명이 상주할 예정이다.

    이들은 향후 취약노동자 법률지원과 권리구제, 충청남도 노동환경 실태조사, 노동교육, 노동존중 홍보 같은 사업을 수행한다.

    또한 홈페이지(www.cnnodong.net) 와 전화상담(1899-6867)을 통해 임금체불·해고·산업재해 같은 다양한 노동 상담을 실시할 계획이다.

    김용찬 부지사는 “노동을 존중하는 것이야말로 우리의 삶을 존중하는 것”이라며 “센터가 노동자의 권익을 위한 시대적 소명을 다하는 충남의 대표기관으로 우뚝 서 주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방효훈 센터장은 “센터는 취약노동자 보호에 집중하고 노동존중사회 실현을 위한 노동정책개발과 실천을 담당할 것”이라며 “도내 시군의 비정규직지원센터와 유기적 협력을 통해 노동자가 행복한 충남을 만들어 가겠다”고 밝혔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