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대전시, 내년 예산 6조 7827억 원 편성
    대전시, 내년 예산 6조 7827억 원 편성
    • 황해동 기자
    • 승인 2019.11.12 17: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시청사. 자료사진/굿모닝충청 황해동 기자
    대전시청사. 자료사진/굿모닝충청 황해동 기자

    [굿모닝충청 황해동 기자] 내년도 대전시 예산이 6조 7827억 원으로 편성됐다.

    올해보다 1조 297억 원, 17.9%가 늘어난 액수다.

    시는 이 같은 규모의 내년도 예산안을 편성, 11일 대전시의회에 제출했다고 12일 밝혔다.

    회계별로는 일반회계 4조 4182억 원, 특별회계 9632억 원, 기금 1조 4013억 원이다. 일반회계 5727억(14.9%), 특별회계 548억(6.0%), 기금은 4023억(40.3%) 원이 증가한 규모다.

    분야별 주요예산은 지역·경제 분야에 올해보다 4786억 원 보다 1847억 원이 늘어난 6633억 원을, 사회복지 분야는 2190억 원이 증가한 2조 215억 원을 반영했다.

    교통 및 물류분야는 864억원 증액한 4889억원을 편성했다. 시내버스 재정지원과 도시철도 운영이 각각 757억과 454억 원을 차지했다.

    또 보건․환경 분야는 747억원이 증액된 5548억 원이 반됐다. 경유차 배출가스 저감 282억 원, 전기자동차 보급 243억 원, 물순환 선도도시 조성 120억 원 등이 골자다.

    문화․관광 및 교육 분야는 358억 원이 증액된 5372억 원이다. 문화·관광 2214억 원, 교육 3158억원 등에 투입된다.

    시관계자는“내년은 민선 7기 추동력을 확보하는 해로, 시민의 복지 향상과 일자리 창출, 4차 산업혁명 및 신성장산업 육성 지원 등 미래 먹거리 창출 등을 위한 예산편성에 중점을 뒀다”고 말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