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종합] 대전 국방과학연구소 로켓연료 계측 실험 중 폭발사고, 사망 1명·부상 4명
    [종합] 대전 국방과학연구소 로켓연료 계측 실험 중 폭발사고, 사망 1명·부상 4명
    ADD 측 "실험 중 점화로 폭발 발생 추정...사고 원인 조사에 최대한 협조"
    • 최수지 기자
    • 승인 2019.11.13 17: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3일 오후 4시 15분께 대전 유성구 국방과학연구소(ADD) 9동 젤 추진제 연료 실험실에서 폭발 사고가 발생했다.(현장사진=굿모닝충청 최수지 기자)

    [굿모닝충청 최수지 기자] 13일 오후 4시 15분께 대전 유성구 국방과학연구소(ADD) 9동 젤 추진제 연료 실험실에서 폭발 사고가 발생했다.

    폭발과 함께 화재가 발생했으나, ADD 내부 소방대가 먼저 진압한 것으로 전해졌다.

    폭발로 ADD 선임연구원 A(30) 씨가 사망하고 또 다른 연구원 B(32) 씨 등 4명이 다쳤다.

    부상자 가운데 1명은 ADD 소속이 아닌 외부 제작업체 소속 직원으로 확인됐다.

    폭발은 미사일에 사용되는 고성능 추진제를 개발하는 실험 과정에서 발생한 것으로 조사됐다.

    13일 오후 4시 15분께 대전 유성구 국방과학연구소(ADD) 9동 젤 추진제 연료 실험실에서 폭발 사고가 발생했다.(현장사진=굿모닝충청 최수지 기자)

    니트로메탄이 주 원료인 로켓 추진용 연료가 설계된 양 만큼 연소기로 주입되는지 살펴보는 유량 계측 시험 과정에서 폭발이 발생했다는게 ADD 측 설명이다.

    사망한 연구원은 1층 연소시험대에서 직접 유량계측을 확인하다 변을 당한 것으로 확인됐다.

    다른 연구원들은 2층 계측실에서 실험 과정을 지켜보다 경미한 부상을 입고 직접 병원으로 이동했다.

    ADD 측은 CCTV 영상이 있는 것으로 추정된다면서, 장비 오작동 가능성 등 모든 부분을 염두에 두고 경찰 조사에 최대한 협조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경찰과 소방당국도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13일 대전 국방과학연구소에서 임성택 ADD 제4기술연구본부장이 취재진과 만나 폭발 사고 경위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사진=굿모닝충청 최수지 기자) 

    임성택 ADD 제4기술연구본부장 이날 취재진과 만난 현장에서 “현재 경찰이 자세한 사고 원인을 파악하고 있다”며 “유량 계측 실험 과정에서 원인 모를 점화가 발생해 폭발로 이어진 것으로 추정된다”고 설명했다. 

    이어 “사망한 연구원과 관련해, 통상적으로 계측실에서 실험을 확인해야 하지만, 현장에서 이를 확인할 필요성이 있었던 것으로 보인다”며 “사고로 당혹스러운 심정이다. 우선 사망자에게 애도를 표하고, 부상자의 조속한 쾌유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