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태안군, 이종일 선생 생가지 종합정비 추진
    태안군, 이종일 선생 생가지 종합정비 추진
    기본계획 수립용역 최종보고회 가져…숲 탐방로 조성하고 전시시설 확충
    • 김갑수 기자
    • 승인 2019.12.03 09: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남 태안군이 3.1운동 민족대표 33인 중 한 명인 옥파 이종일 선생 생가지에 대한 종합정비에 나선다. (자료사진: 태안군 제공/ 굿모닝충청=김갑수 기자)
    충남 태안군이 3.1운동 민족대표 33인 중 한 명인 옥파 이종일 선생 생가지에 대한 종합정비에 나선다. (자료사진: 태안군 제공/ 굿모닝충청=김갑수 기자)

    [굿모닝충청 태안=김갑수 기자] 충남 태안군이 3.1운동 민족대표 33인 중 한 명인 옥파 이종일 선생 생가지에 대한 종합정비에 나선다.

    군은 2일 군청 소회의실에서 가세로 군수와 용역사 관계자 등이 모인 가운데 ‘이종일 선생 생가지 주변 종합정비 기본계획 수립용역 최종보고회’를 가졌다.

    용역사 측은 “찾고 머물며 이종일 선생을 기억하는 공간”을 목표로 총 4단계의 종합정비계획을 제시했다.

    1-2단계로 생가지 문화재 내부의 길 포장재를 변경하고 배수시설을 확충하는 한편 ▲담장철거 및 개방성 확보 ▲숲 탐방로 조성 ▲전시시설 확충 등의 계획을 밝혔다.

    또한 3단계로 생가지 문화재 구역과 보훈시설의 이전·분리를, 4단계로는 올해 처음 개최된 옥파국화축제 확대와 놀이쉼터, 북카페, 전망쉼터 등 다양한 부대시설 조성을 통해 생태휴양공간으로 만드는 방안이 제시됐다.

    군 관계자는 “이번 연구용역으로 이종일 선생 생가지 주변에 대한 역사적·학술적 가치를 재정립, 많은 사람들에게 친밀한 문화공간으로 만들어가겠다”며 “앞으로 태안의 다양한 문화유산을 효율적으로 보존·관리하고 활용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