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어기구 "천안시장 전략공천? 소문일 뿐"
    어기구 "천안시장 전략공천? 소문일 뿐"
    민주당 충남도당 위원장으로 중앙당 상황 전해…"아무것도 정해진 게 없다"
    • 김갑수 기자
    • 승인 2019.12.03 13: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불어민주당 어기구 국회의원(당진)은 3일 천안시장 보궐선거 후보 공천과 관련 “아무것도 정해진 게 없다”고 말했다. (자료사진: 굿모닝충청=김갑수 기자)
    더불어민주당 어기구 국회의원(당진)은 3일 천안시장 보궐선거 후보 공천과 관련 “아무것도 정해진 게 없다”고 말했다. (자료사진: 굿모닝충청=김갑수 기자)

    [굿모닝충청 김갑수 기자] 더불어민주당 어기구 국회의원(당진)은 3일 천안시장 보궐선거 후보 공천과 관련 “아무것도 정해진 게 없다”고 말했다.

    민주당 충남도당 위원장인 어 의원은 이날 오후 <굿모닝충청>과의 통화에서 “아직 (중앙당 차원에서) 검토를 못하고 있다”며 이같이 강조했다.

    어 의원은 이어 “천안시만 해도 (규모가) 커서 국회의원 공천 할 때 같이 하지 않을까 생각한다”고 말했다.

    중앙당에 이미 구성돼 있는 총선기획단 또는 앞으로 구성될 공천관리위원회 차원에서 논의될 가능성이 크다는 의미로 풀이된다.

    계속해서 어 의원은 천안시장 보궐선거 후보에 대한 전략공천설에 대해서는 “전혀 사실이 아니다. 소문일 뿐이다”라며 다시 한 번 정해진 게 없음을 분명히 했다.

    필리버스터 논란 등으로 국회 본회의가 불발된 이후 정치권이 강경 대립하고 있는 상황인 만큼 천안시장 보궐선거 공천에 신경 쓸 겨를이 없기 때문으로도 분석되고 있다.

    이와 관련 또 다른 민주당 관계자는 “공천에 대한 우리 당의 기본 원칙은 경선”이라며 “이 원칙이 훼손될 가능성은 없을 것”이라고 전망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