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보령시, 대천항 물양장 내 인사사고 재발 방지 협의회 개최
    보령시, 대천항 물양장 내 인사사고 재발 방지 협의회 개최
    • 최철규 기자
    • 승인 2019.12.10 10: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천항 유관기관 협의회 장면/굿모닝충청=최철규 기자

    [굿모닝충청 최철규 기자] 보령시는 (사)충남보령근해안강망협회 2층 회의실에서 보령시 해양정책과 주관으로 대천항 물양장 내 인사사고 재발 방지를 위한 협의회를 개최했다고 10일 밝혔다.

    협의회는 대산지방해양수산청과 보령해경, 보령수협, 대천서부수협, 한국해양교통안전공단, 한국해운조합, ㈜신한해운, 대천항 어업인 단체 대표 등 32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대천항 물양장 내 인사사고 재발 방지를 위한 유관기간 간 토의와 의견을 상호 교환함으로써 안전사고 없는 대천항을 위하여 힘을 모으기로 다짐했다.

    사고 예방을 위한 단기 대책으로는 대천항 물양장 내 상습 불법 주정차 방지 시설 설치 및 대천항 크레인 사용 어업인 및 운전자 안전 교육 실시, 장기 대책으로는 대천항 물양장 출입 통제장치 설치, 연안여객선 선착장 어선 접안 금지, 대천항 북방파제 개발 건의 등이 제시됐다.

    한상범 해양정책과장은 “대천항 내 무단 주정차가 원인이 되어 물양장 내 인명사고가 발생하는 상황이 발생했다”며, “앞으로도 유관기관 및 단체와의 협의를 통해 안전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