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충남체육회장 선거…박만순vs김영범vs김덕호
    충남체육회장 선거…박만순vs김영범vs김덕호
    • 이종현 기자
    • 승인 2020.01.07 16: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왼쪽부터 기호순대로 박만순·김영범·김덕호 후보. 굿모닝충청=이종현 기자.
    왼쪽부터 기호순대로 박만순·김영범·김덕호 후보. 굿모닝충청=이종현 기자.

    [굿모닝충청 이종현 기자] 첫 민간 충남도체육회장 선거가 3파전으로 진행된다.

    박만순(63) 전 충남볼링협회장과 김영범(66) 전 충남탁구협회장, 김덕호(69) 전 충남도체육회 부회장이 지난 4일 후보자 등록을 마치고 선거운동에 돌입했다. (기호순)

    선거운동 기간은 13일까지다.

    먼저 박만순 후보는 ▲민간기업·공공 부분 실업팀 창단 ▲도민운동회 신설 ▲체육 전문채널 운영 신설을 공약했다.

    김영범 후보는 ▲체육 복지 발전기금 조성 ▲평생 운동프로그램 개발 ▲선도적 체육행정 체계 구축과 예산 확보를 공약으로 내걸었다.

    김덕호 후보는 ▲전문체육 과학화 ▲체육행정 선진화 ▲생활체육 저변확대를 약속했다.

    투·개표는 14일 오전 11시부터 오후 5시까지 도청 문예회관에서 실시된다.

    이날 선거인 497명은 본인임을 확인할 수 있는 주민등록증이나 운전면허증 같은 신분증 지참해야 한다.

    선거인은 당연직 65명(정회원 종목단체장 50명, 시·군체육회장 15명)과 대의원 중 추첨을 통해 선정된 423명으로 구성됐다.

    체육회장은 그동안 지자체장이 겸직해왔다.

    국민체육진흥법이 일부 개정되면서 올해부터 민간이 맡게 된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