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병덕 대전 중구 예비후보 “모두 행복하고 공감할 시스템 만들 것”
    전병덕 대전 중구 예비후보 “모두 행복하고 공감할 시스템 만들 것”
    14일 ‘정치, 일 좀 합시다! 새 일꾼, 전병덕의 일하는 정치’ 북콘서트 개최
    • 정민지 기자
    • 승인 2020.01.14 23: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병덕 더불어민주당 대전 중구 예비후보가 14일 대전평생교육진흥원 식장산홀에서 ‘정치, 일 좀 합시다! 새 일꾼, 전병덕의 일하는 정치’ 출판기념회를 열었다. / 사진=굿모닝충청 정민지 기자

    [굿모닝충청 정민지 기자] “촛불혁명을 이어 살기 좋은 대전, 살기 좋은 중구로 만드는 데 헌신하겠다”

    전병덕 더불어민주당 대전 중구 예비후보가 제도를 근본적으로 혁신해 사회를 더욱 공정하게 만들겠다고 다짐했다.

    전병덕 예비후보는 14일 대전평생교육진흥원 식장산홀에서 ‘정치, 일 좀 합시다! 새 일꾼, 전병덕의 일하는 정치’ 출판기념회를 열었다.

    그는 책 소개로 환영사를 대신했다.

    전 예비후보는 “책 속에 불합리하고 불공정한 제도의 개혁을 위해 노력해 왔던 일을 기록했다”며 “대전에서 초중고를 다니며 지역과 함께 성장했으므로 특별히 대전 중구 현안을 해결해 ‘살기 좋은 대전, 살기 좋은 중구’로 만드는 데 헌신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이어 지인들이 써준 추천사를 읊으며 “존경하는 선배님들이 더 배우고 더 익히고 더 겸손함으로 소통하고, 더 섬기는 자세로 임하라고 일침하시는 격려로 알고 더 열심히 하겠다”고 강조했다.

    추천사에선 ‘민심의 흐름을 제대로 받든 정치인’, ‘내일이 더 기대되는 사람’, ‘차분히 경청하는, 귀가 큰 사람’, ‘믿을 만한 사람, 든든한 사람’ 등으로 전 예비후보를 지칭했다.

    이 자리에서 조승래(대전 유성구 갑)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은 “대전 중구가 대전의 어머니로서의 동력을 확보하려면 새로운 에너지가 필요하다. 전병덕 변호사는 새로운 동력과 에너지로 대전 중구의 새로운 도약과 발전을 이룰 것”이라 축사했다.

    정국교 전 국회의원은 “이 소박한 출판기념회가 어떤 화려한 출판기념회장보다도 흐뭇한 마음을 들게 한다”며 “전병덕 변호사처럼 젊고 능력 있고 인품이 뛰어난 사람이 대한민국 정치를 해야 한다”고 칭찬했다.

    박원순 서울시장은 영상을 통해 “전병덕 변호사의 책 제목은 바람직한 정치를 희망하는 모든 국민들의 희망이자 소망이라 생각한다”며 “여의도에서 우울한 뉴스만 전달하는 의도가 아닌, 좀 더 일하는, 그래서 국민들에게 희망을 주는 정치를 해보자 외치고 있다. 전 변호사의 꿈이 실현되길 진심으로 바란다”고 전했다.

    전 예비후보는 “한 번도 해보지 않은, 새로운 걸 한다는 게 굉장히 힘들었다. 옆에서 계속 봐왔지만 당사자가 돼서 해보니 쉽지 않은 길이었다. 하지만 이 모든 걸 이길 수 있던 힘은 지역에 대한 사랑인 것 같다”고 했다.

    이어 “모든 분들이 공감해주셨다시피 지역사회가 오래 정체돼 있었고, 때로는 퇴보돼 있는 것에 안타까움이 있었다”며 “‘어떻게 하면 우리 지역사회를 더 나은 사회로 만들 수 있을까, 모든 사람이 행복할 수 있고 보람을 느낄 수 있는, 공감할 수 있는 시스템을 만들 수 있을까’란 고민을 담아 출판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책을 보시며 ‘전병덕이 뜻이 있고 의지가 있고, 뭔가 열심히 하려는구나’란 생각을 가지셨으면 좋겠다”고 했다.

    한편 이날 행사엔 조승래 의원, 송영길(인천 계양구을) 더불어민주당 의원, 정국교 전 국회의원, 김경훈 전 대전시의장, 시·구의원, 장철수 영화감독 등이 참석했다.

    이와 함께 송행수 중구 예비후보, 권오철 중구 예비후보, 박종래 대덕구 예비후보, 안필용 유성구 예비후보, 장철민 동구 예비후보도 자리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