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공사 항공우주박물관 ‘지속가능한 복합테마파크’로 개발돼야
    공사 항공우주박물관 ‘지속가능한 복합테마파크’로 개발돼야
    청주항공우주포럼, 17일 세미나 ‘교육·체험·레저·체류 프로그램’ 필요 한 목소리
    • 김종혁 기자
    • 승인 2020.01.18 10: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주항공우주포럼이 17일 청주시립도서관에서 청주항공클러스터화를 위한 비전과 준비, 항공우주 산업의 현재와 미래, 공사 항공우주박물관의 설립과 운영 안에 대한 세미나를 가졌다. 사진=굿모닝충청 김종혁 기자
    청주항공우주포럼이 17일 청주시립도서관에서 청주항공클러스터화를 위한 비전과 준비, 항공우주 산업의 현재와 미래, 공사 항공우주박물관의 설립과 운영 안에 대한 세미나를 가졌다. 사진=굿모닝충청 김종혁 기자

    [굿모닝충청 김종혁 기자] 충북 청주시를 미래 항공우주 도시로 발전시키기 위해 공군사관학교에서 추진하는 항공우주박물관이 교육과 체험, 레저와 체류가 가능한 ‘지속가능한 복합테마파크’로 개발돼야 한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청주항공우주포럼은 17일 청주시립도서관에서 청주항공클러스터화를 위한 비전과 준비, 항공우주 산업의 현재와 미래, 공사 항공우주박물관의 설립과 운영 안에 대한 세미나를 가졌다.

    손명환 포럼 회장은 “청주항공우주포럼은 앞으로 세미나, 현장 방문, 정책간담회 등을 통해 청주의 항공산업 발전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며 “앞으로 더 많은 전문가를 영입해 의견을 수렴하고 기획을 통해 국가기관과 연결하는 교두보가 되겠다”고 말했다.

    이어 ‘항공우주 기술과 산업의 현재와 미래’라는 주제의 기조 발제를 통해 라이트형제로부터 시작된 항공 기술의 발전사와 우주 기술 특성을 설명하면서 “청주가 항공도시로 거듭나야 한다”고 강조했다 

    특히 이날 세미나는 공군사관학교에서 추진 중인 항공우주박물관의 시설과 운영 방안에 대해 심도 있는 논의가 이어졌다.

    김영주 전 공사박물관장은 “공사의 항공우주박물관은 충북도와 청주시가 미래의 항공우주스마트시티 또는 에코박물관화해 문화청정도시로 발전하는데 중요한 요소가 될 것”으로 평가했다.

    그러면서 1단계로 항공우주박물관을 건립해 공사의 각종 시설을 최대한 활용하면서 전시체험과 교육 중심으로 운영하고 2단계로 놀이와 직업체험, 공간운동, 휴게 서비스 등이 복합된 항공우주 테마파크로 확대해야 한다고 설명했다.

    즉 테마파크는 단순 관람 차원을 뛰어넘어 청주공항을 비롯해 주변 문화관광시설과 연계한 체류형 관광코스를 개발하는 등 지속가능성에 역점을 두고 이를 운영하기 위한 특별재단도 설립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김성우 석세스코드 대표는 국내 항공박물관의 현황과 장단점을 설명하면서 교육과 체험, 복합테마파크형 프로그램 개발이 필요하다고 보고 유소년층 관람객에서 청소년층의 직업체험이 가능하도록 산업화하는 방안을 제시했다.

    그는 “테마파크는 기획단계부터 수익성 분석을 통해 ‘지속 가능한가?’ 고민해야 된다”며 “작은 에어로폴리스, 소프트파워 부문을 테마파크내에 접목시켜 수입창출하는 방안이 필요하다”고 어필했다.

    그동안 청주의 항공산업발전을 위해 동분서주해 온 김종대 의원(정의당) “우주 항공의 꿈은 미래세대에 꿈을 줄 수 있는 인간혁명이다”며 “청주공항과 공군사관학교가 있는 청주는 항공 거점도시로 최적지”라고 평가했다.

    이어 “청주를 미래 항공 중심도시로 발전시키기 위해 산·학·연·정의 다양한 창의적 목소리가 나와야 한다. 청주항공우주포럼의 집단지성이 지속가능한 항공클러스터를 위한 구심점이 될 것”으로 전망했다.

    청주항공산업의 산증인인 나기정 고문(전 청주시장)은 “다 끝나버릴 줄 알았던 청주 항공산업의 꿈이 김종대 의원을 만나 살아났고 포럼에서 항공클러스터에 맞는 도시계획 청사진, 충북의 미래먹거리인 항공MRO 등을 토론하고 추진하면서 다시 청춘을 맞은 기분이다. 꼭 성공할 것”이라고 축하했다.

    이날 이시종 충북도지사와 채연석 전 항공우주연구원장은 “항공산업의 발전을 위한 노력에 감사하다”는 내용의 축전을 보내왔다.

    한편 이날 세미나에는 손명환 포럼 회장과 나기정 전 청주시장, 김종대 의원, 김영주 전 공사박물관장, 우성석 충북지방자치포럼 대표, RHF 소철완 연구소장, 석세스코드 김성우 대표 외 이사, 박순길 청주항공연맹 연맹장, 썬에어항공 김원섭 대표와 송철진 본부장, 진호영 전 19비행단장 등이 참여했다.

    또한 정형석 공군사관학교 교수, 안규복 충북대 교수, 이형주 청주대 교수, 김혜민 교통대 교수를 비롯한 다수의 교수진과 충북경자청, 공군사관학교 관계자들도 함께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