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우한교민과 아산시민 힘내세요’ 응원 물결 쇄도
    ‘우한교민과 아산시민 힘내세요’ 응원 물결 쇄도
    후원 손길 9억 1000만원 넘어
    • 채원상 기자
    • 승인 2020.02.12 10: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산시 어린이들이 보낸 응원 손 편지(사진=아산시 제공, 굿모닝충청 채원상 기자)
    아산시 어린이들이 보낸 응원 손 편지(사진=아산시 제공, 굿모닝충청 채원상 기자)

    [굿모닝충청 채원상 기자] 전국 각지에서 우한교민과 아산시민을 응원하는 격려 물결이 쇄도하고 있다.

    우한교민 아산경찰인재개발원 입소 후 11일 현재 전국 곳곳에서 후원물품과 성금이 105건으로 9억 1000만원을 넘어섰다.

    임시보호 격리시설 확정 후 아산시 중소기업 ㈜찬양ENG, ㈜뉴젠스가 마스크, 소독제를 후원했다.

    이후 부산광역시 소재 중소기업 ㈜오난코리아의 가습기 후원을 시작으로 끊임없이 후원의 손길이 이어지고 있다.

    더불어 서울우유 아산지점은 두 차례에 걸쳐 자사제품을 후원하는 등 지속적인 후원을 하는 곳도 생겨나고 있다.

    지자체에서도 응원의 메시지를 보내고 있다.

    논산시 딸기를 비록해 ▲금산군 인삼류 제품 ▲보은군 대추 등 각 지역 특산물부터 생필품 등 다양한 후원물품으로 아산시를 격려하고 있다.

    후원물품은 우한교민, 아산시민과 무료급식소, 복지관, 독거노인, 복지시설 등 관내 취약계층에게 전달됐다.

    이색적인 응원과 후원도 펼쳐져 감동을 주고 있다.

    아산시는 We are Asan(우리가 아산이다)의 문구로 우한교민을 응원하면서 온천수로 만든 손소독제를 전달했다.

    어린이들이 고사리 손으로 쓴 ‘힘내세요’ 편지도 눈길을 끌었다.

    음봉면 포스코 1,2,3차 입주민은 십시일반 가정 내 마스크를 모아 후원하기도 했다.

    SNS 온라인에서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지역경제 한파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아산시에 “함께해요 아산, 힘내세요 대한민국” 손 피켓 인증 릴레인 캠페인이 펼쳐지면서 온 국민이 아산시를 응원하고 있다.

    여기에 의리남 김보성씨가 “대한민국의 건강을 응원합니다! 우한교민과 아산시민 힘내세요!”를 외쳐 힘을 보탰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